'코로나19 확진' 송가인 "치료 전념 중, 걱정 끼쳐드려 죄송"


[조이뉴스24 정지원 기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가수 송가인이 팬들에게 입을 열었다.

송가인은 29일 자신의 팬카페에 "사랑하는 어게인(팬클럽 명) 여러분. (송)가인이 소식 듣고 많이 놀라셨죠? 좋은 소식 들려드려야 하는데 걱정 끼쳐드려 죄송해요"라고 글을 남겼다.

가수 송가인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이어 송가인은 "생활치료센터에 도착해 안내에 따라 치료에 전념하고 있어요. 하루 빨리 음성 판정받고 인사드릴테니 너무 걱정 마시고요"라며 "마스크 잘 착용하시고 개인 방역 철저하게 해주세요. 건강한 모습으로 곧 인사드릴게요"라고 덧붙였다.

앞서 29일 오후 송가인 소속사 포켓돌스튜디오는 "송가인은 지난 28일 몸이 좋지 않아 병원을 찾아 검진을 진행한 결과 코로나 확진 판정을 받았다"라며 "이에 29일 오후 방역 당국의 지침에 따라 격리 시설로 이동, 필요한 조치를 취하고 있다"고 밝혔다.

/정지원 기자(jeewonjeong@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