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찰수업' 정수정 "액션스쿨 다니며 유도 배웠다"…차태현 "정말 잘해"


[조이뉴스24 이미영 기자] '경찰수업' 정수정이 캐릭터를 위해 유도 연습을 했다고 말했다.

9일 오후 KBS2 새 월화드라마 '경찰수업' 온라인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유관모 PD와 차태현, 정수정, 진영이 참석해 드라마를 소개했다.

정수정은 가식도, 비밀도, 뒤끝도 없는 경찰대 신입생 오강희로 분한다. 정수정은 심지가 단단하고 뼛속까지 정의로운 오강희 캐릭터의 면면을 입체적으로 표현낸다.

정수정이 9일 오후 KBS2 새 월화드라마 '경찰수업' 온라인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사진=KBS]

정수정은 "제가 안 해봤던 캐릭터나 직업에 호기심을 느끼고 새로운 것을 하고 싶어한다. 다양한 캐릭터를 연기하게 된 것 같다"라고 말했다.

정수정은 캐릭터 준비에 대해 "유도를 잘하는 친구라, 사전에 액션스쿨 다니면서 유도 기술을 배웠다. 캐릭터적으로 솔직하고 정의롭다. 어떻게 하면 정의롭게 보일지 연구했다"라고 말했다.

진영은 "수정 씨를 처음 만난 곳이 유도하는 곳이었다. 프리하게 하고 갔는데 만났다. 어색하게 인사했다. (수정 씨가) 정말 잘한다"라고 말했다.

차태현은 "두 사람이 기본적으로 가수를 해서 그런지 몸 쓰는 것을 잘한다. 유도신이나 액션신도 잘한다"라고 말했다. 이어 "정수정은 유도복 입은 모습이 너무 멋있다"라고 덧붙였다.

'경찰수업'은 온몸 다 바쳐 범인을 때려잡는 형사와 똑똑한 머리로 모든 일을 해결하는 해커 출신 범죄자 학생이 경찰대학교에서 교수와 제자의 신분으로 만나 공조 수사를 펼치는 좌충우돌 캠퍼스 스토리다. 명석한 두뇌와, 강철 체력을 겸비한 '대한민국 엘리트'들의 이야기이자 하나의 꿈을 향해 열렬히 달려가는 청춘들의 모습을 담는다.

'경찰수업'은 9일 밤 9시30분에 첫방송 된다.

/이미영 기자(mycuzmy@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