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침마당' 송대관 "신곡 '덕분에', 보조 태진아가 마무리해줘"


[조이뉴스24 김지영 기자] '아침마당'에서 송대관이 가수 태진아에게 도움을 받아 신곡 '덕분에'를 마무리했다고 밝혔다.

11일 오전 방송된 KBS 1TV 교양프로그램 '아침마당'에서는 '화요초대석' 코너가 전파를 탔다. 이날 방송에서는 송대관이 출연해 '롤러코스터 같은 내 인생! 그래도 덕분에 살아갑니다'를 주제로 이야기를 나눴다.

'아침마당'에서 송대관이 태진아의 도움을 받아 신곡을 발매했다고 밝혔다. [사진=KBS 1TV]

송대관은 신곡 '덕분에'에 "이런저런 있던 일들을 한 번에 해소시킬 노래를 찾고 있었다. 마침 은평구에 계시는 치과원장선생님이 시인이다. 그분이 저를 모델로 두고 가사를 썼다고 하더라. 보니까 한 폭의 그림 같이 인생에 대해서 노래를 만들었더라. 이 노래는 필히 만들어서 사랑을 받아야 겠다는 생각으로 했다"라고 설명했다.

이어 태진아가 도와준 것에 "음악을 넣고 노래를 부르고 나서 마무리가 제일 중요하다"라며 "내 보조 태진아 씨가 기획사를 가지고 있으면서 많은 가수를 배출하지 않았냐. 그래서 누구보다 더 많은 작업을 했다. 태진아에게 전화해 마무리해달라고 부탁했다. 선뜻 하겠다고 하더라"라고 했다.

그러면서 "돈으로 따지면 많이 달라고 하지만 녹음실에 넣어놓고 보니까 잘하더라. 이런 면이 있었구나 싶었다"라고 칭찬했다.

송대관은 "노하우가 보통이 아니더라. 내가 생각한 것보다 더 잘 나왔다. 고맙다고 말했다"라고 덧붙였다.

/김지영 기자(jy1008@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