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톡'서 '슈스케4' 오디션 지원한다


카카오-CJ E&M 제휴

[김영리기자] 모바일 메신저 카카오톡에서 '슈퍼스타K4' 대국민 오디션이 펼쳐진다.

카카오(공동대표 이제범, 이석우)는 뮤직포털 '엠넷닷컴'을 운영 중인 CJ E&M(대표 김성수) 온라인사업본부와 제휴를 맺고 대화형 '플러스친구'를 통해 '슈퍼스타K4' 오디션 지원 기능을 선보인다고 18일 발표했다.

양사 제휴로 카카오톡 플러스친구를 통해 누구나 손쉽게 '슈퍼스타K4' 오디션에 참여할 수 있다. 특히 국내 최대 사용자수를 보유한 카카오톡에서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는 오디션 접수가 가능해지면서 그 어느 때보다 높은 참여율이 예상된다.

카카오 측은 "콘텐츠 사업자와 사용자간 실시간 대화를 주고받을 수 있는 대화형 플러스친구 서비스 경험을 확대 제공함으로써 카카오가 진정한 모바일 플랫폼으로써 입지를 확고히 할 수 있을 것"이라고 기대했다.

카카오톡을 통한 슈퍼스타K4 오디션 참여는 간단하다. 먼저 카카오톡을 최신 버전으로 업데이트 한 후 '엠넷'과 플러스친구를 맺고 채팅 창에 '도전'이라는 단어만 입력하면 그 즉시 지원할 수 있다.

안내되는 내용에 따라 +버튼을 누른 후 30초 이상 자신 있는 노래를 녹음하면 지원이 완료된다.

합격 여부는 지원 일주일 후 뮤직 포털 '엠넷닷컴'의 슈퍼스타K4 공식 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슈퍼스타K4 오디션 지원 서비스는 안드로이드 버전에서 먼저 만나볼 수 있다. 아이폰과 해외 사용자들을 위한 영문 버전 서비스도 준비 중에 있다.

한편 카카오톡 엠넷 플러스친구를 통해 슈퍼스타K4 오디션에 지원한 참가자들을 대상으로 추첨을 통해 5월초 서울에서 진행되는 버스커버스커 콘서트 티켓을 경품으로 증정할 예정이다.

김영리기자 miracle@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