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녀 모두…'2012 팔도 프로야구'와 함께 해요


[권기범기자] ㈜팔도와 한국야구위원회(KBO)가 19일 오후 2시 도곡동 야구회관 7층 기자실에서 2012년 프로야구 타이틀스폰서 조인식을 실시했다.

이날 양 측은 2012년 프로야구 공식 명칭을 '2012년 팔도 프로야구'로 확정 발표했고, 공식 엠블렘도 공개했다.

이날 조인식에 참석한 구본능 KBO 총재와 최재문 팔도 대표이사는 조인서에 서약하고, 프로야구 발전과 700만 관중시대를 열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협력해 나가기로 약속했다.

팔도는 더 많은 프로야구 팬들이 경기장을 찾을 수 있도록 색다른 즐거움을 줄 수 있는 다양한 프로모션과 이벤트를 준비할 계획이다.

또 소외계층 야구관람, 왕뚜껑 홈런존, 다문화가정 야구지원 등 어려운 이웃들에게 꿈과 희망을 줄 수 있는 다양한 사회공헌활동도 전개해 나갈 예정이다.

㈜팔도 최재문 대표이사는 "올해 새롭게 출발하는 팔도의 기업인지도를 제고하고, 고객들의 사랑에 보답하고자 후원을 결정하게 됐다"며 "특히, 올해 팔도의 주력상품이 될 진하고 화끈한 빨간국물 '남자라면'과 프로야구의 이미지가 잘 어울린다고 판단해 더욱 적극적으로 참여했다"고 전했다.

팔도는 1983년 9월 라면사업을 시작한 뒤 2012년 1월 한국야쿠르트에서 라면사업부문과 음료사업부문, 해외사업부문, 물류사업부문 등을 분리하며 새롭게 출범했다.

조이뉴스24 권기범기자 polestar174@joynews24.com 사진 최규한기자 dreamerz2@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