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이네임, 新 한류스타…日 데뷔 전 팬미팅 매진 '기염'


[장진리기자] '수퍼신인' 마이네임이 신 한류스타임을 입증했다.

마이네임(MYNAME)은 화이트데이인 오는 14일 일본 도쿄 하라주쿠 아스트로홀에서 데뷔 전 팬이벤트를 통해 일본 팬들과 만난다.

이번 이벤트는 신인그룹인 마이네임이 일본 정식 데뷔 전 팬들을 위해 특별히 마련한 이벤트로, 마이네임을 빨리 만나고 싶어 하는 팬들의 요청에 의해 성사된 공연이다.

지난 2월 오픈된 팬미팅 티켓은 판매 시작과 동시에 매진을 기록하는 등 폭발적인 반응을 보였고, 미처 티켓을 구입하지 못한 팬들은 주최사에 추가 공연을 요청하고, 인터넷 사이트에서 높은 가격에 티켓이 거래되는 등 마이네임의 일본 내 뜨거운 인기를실감케했다. 데뷔 전부터 마이네임의 비공식 일본 활동에 수많은 팬이 몰린 것은 마이네임의 일본 데뷔에 대한 기대감이 높다는 것을 입증하는 셈이다.

소속사는 "화이트데이를 맞아 마이네임의 정식 데뷔를 손꼽아 기다려 준 일본 팬분들에게 감사의 프로포즈를 하고자 마이네임 멤버들이 많은 준비를 하고 있다"고 기대를 당부했다.

한편 마이네임은 오는 상반기 일본에서 정식 음반을 발표하고 본격적인 데뷔에 나선다.

조이뉴스24 장진리기자 mari@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