尹-'벤투호' 만찬서 나온 질문에 터진 폭소…"외모 1위는?"


尹 "대통령으로서 투혼 보이겠다"…돼지고기 보쌈·킹크랩블·쇠고기 안심구이 테이블 올라

윤석열 대통령이 8일 청와대 영빈관에서 열린 카타르 월드컵 축구 국가대표팀 환영 만찬에서 선수들의 사인이 담긴 축구공을 트래핑하고 있다. 2022.12.08. [사진=대통령실]
윤석열 대통령이 8일 청와대 영빈관에서 열린 카타르 월드컵 축구 국가대표팀 환영 만찬에서 선수들의 사인이 담긴 축구공을 트래핑하고 있다. 2022.12.08. [사진=대통령실]

[아이뉴스24 김보선 기자] "흥민이 형이 제일 잘 생겼다"(조규성), "민재가 (외모는) 1등인 것 같다"(손흥민), "저에게 잘생겼다고 말하는 사람을 믿지 않는다"(김민재)

8일 청와대 영빈관에서 열린 윤석열 대통령 부부와 대한민국 축구 국가대표팀의 환영 만찬에서 사회자가 조규성 선수에게 "국가대표팀에서 자신이 가장 잘 생겼다고 생각하느냐"고 묻자 이어진 대화다. 김민재 선수의 마지막 대답에 만찬장엔 일동 폭소가 터져 나왔다.

이날 만찬에는 주장 손흥민 선수를 비롯한 21명의 태극전사와 파울루 벤투 감독 등 코치진, 현장에서 선수들의 건강과 영양을 책임진 지원 인력 등이 참석했다. 만찬은 2010년 남아공 대회 이후 12년 만에 원정 두 번째 16강행을 달성한 축구 국가대표팀에 깊은 감사의 인사를 전하기 위하여 마련됐다.

윤석열 대통령 부인 김건희 여사가 8일 청와대 영빈관에서 열린 카타르 월드컵 축구 국가대표팀 환영 만찬을 마친 뒤 조규성 선수와 셀카를 찍고 있다. 2022.12.08. [사진=대통령실]
윤석열 대통령 부인 김건희 여사가 8일 청와대 영빈관에서 열린 카타르 월드컵 축구 국가대표팀 환영 만찬을 마친 뒤 조규성 선수와 셀카를 찍고 있다. 2022.12.08. [사진=대통령실]

만찬에 앞서 열린 식전행사에서 대표팀 주장 손흥민 선수는 포르투갈 전 당시 자신이 착용한 주장 완장을 윤 대통령의 왼팔에 채워줬다. 이에 윤 대통령은 "손흥민 선수가 주장으로 리더십을 발휘해 어려운 경기를 잘 해낸 것처럼 저도 대통령으로서 국가가 어려운 일을 처할 때마다 책임감을 갖고 여러분이 보여준 투혼을 보이겠다"고 말했다.

손흥민 선수와 대표팀의 막내 이강인 선수는 윤 대통령 부부에게 선수들의 사인이 담긴 유니폼과 축구공을 선물했다. 이에 윤 대통령은 답례로 친필 서명을 담은 대표팀 유니폼을 손흥민 선수에게 선물했다. 윤 대통령은 이 유니폼에 'Again Korea 카타르 16강 진출 국민과 함께 축하합니다'라고 적었다. 선수들의 사인이 담긴 축구공을 가슴으로 받아 트래핑하는 장면을 선보이기도 했다.

김건희 여사는 "(윤 대통령이) 포르투갈 경기가 끝난 새벽 똑같은 장면을 계속 보면서 울컥해 했다"면서 "그날의 감동과 기억은 우리에게 깊이 남아 힘든 일이 있을 때마다 이 경기를 떠올리며 '그래도 희망은 있다'는 자긍심과 격려를 얻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만찬장 테이블은 모두 5개로 윤 대통령과 김 여사가 앉은 헤드테이블에는 손흥민‧조현우‧백승호‧오현규 선수, 파울루 벤투 감독, 세르지우코스타 코치가 자리했다.

윤석열 대통령이 8일 청와대 영빈관에서 열린 카타르 월드컵 축구 국가대표팀 환영 만찬에서 친필 서명한 대표팀 유니폼을 손흥민 선수에게 선물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2022.12.08. [사진=대통령실]
윤석열 대통령이 8일 청와대 영빈관에서 열린 카타르 월드컵 축구 국가대표팀 환영 만찬에서 친필 서명한 대표팀 유니폼을 손흥민 선수에게 선물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2022.12.08. [사진=대통령실]

만찬의 주 메뉴는 돼지고기 보쌈이었다. 여기에 사프란소스를 곁들인 킹크랩블, 가리비, 새우, 오이, 사과, 이십일무, 캐비아, 미니허브, 양송이 크림수프, 쥬드비프를 곁들인 최상급 쇠고기 안심구이, 된장 향의 전복구이와 계절채소, 케이크와 홍차 아이스크림, 계절과일, 커피와 차가 마련됐다.

윤 대통령은 환영사에서 "여러분의 젊음과 열정이 안팎으로 어렵고 힘든 우리 국민에게 큰 위로와 희망을 주었고, 어떤 어려움에도 이겨낼 수 있다는 의지를 보여줬다"며 "그런 점에서 여러분은 월드컵 우승팀"이라고 격려했다.

벤투 감독은 "4년이란 긴 여정을 함께 해준 코칭스태프, 선수들과 함께 대한민국을 대표할 수 있어 정말 감사했다"며 "대한민국 국민을 비롯해 모든 분들에게 행운이 있기를 바란다"고 화답했다.

손흥민 선수는 "4년 동안 저희 선수들의 노력과 국민의 성원 덕분에 좋은 성적을 거둘 수 있었다"며 "평생 잊지 못할 추억을 만들어준 대통령께 감사하고, 대한민국을 더 빛낼 수 있도록 열심히 노력하겠다. 지켜봐 달라"고 말했다.

윤석열 대통령이 8일 청와대 영빈관에서 열린 카타르 월드컵 축구 국가대표팀 환영 만찬에서 파울루 벤투 감독과 건배하고 있다. 2022.12.08. [사진=대통령실]
윤석열 대통령이 8일 청와대 영빈관에서 열린 카타르 월드컵 축구 국가대표팀 환영 만찬에서 파울루 벤투 감독과 건배하고 있다. 2022.12.08. [사진=대통령실]

윤석열 대통령이 8일 청와대 영빈관에서 열린 카타르 월드컵 축구 국가대표팀 환영 만찬에서 파울로 벤투 감독 및 선수단, 코치진 등 참석자들과 셀카를 찍고 있다.2022.12.08. [사진=대통령실]
윤석열 대통령이 8일 청와대 영빈관에서 열린 카타르 월드컵 축구 국가대표팀 환영 만찬에서 파울로 벤투 감독 및 선수단, 코치진 등 참석자들과 셀카를 찍고 있다.2022.12.08. [사진=대통령실]

윤석열 대통령이 8일 청와대 영빈관에서 열린 카타르 월드컵 축구 국가대표팀 환영 만찬을 마친 뒤 황희찬 선수와 셀카를 찍고 있다. 2022.12.08. [사진=대통령실]
윤석열 대통령이 8일 청와대 영빈관에서 열린 카타르 월드컵 축구 국가대표팀 환영 만찬을 마친 뒤 황희찬 선수와 셀카를 찍고 있다. 2022.12.08. [사진=대통령실]

/김보선 기자(sonntag@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