익산시,모범음식점 51개소 지정


[아이뉴스24 이승환 기자]전라북도 익산시는 위생상태와 서비스 수준 등이 우수한 모범음식점들을 관광자원으로 육성한다.

8일 익산시는 모범음식점 51개소를 지정하고 이틀에 걸쳐 한국외식업중앙회 익산지부에서 신규, 재지정 된 영업자를 대상으로 지정증 수여와 영업자 간담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전라북도 익산시청 전경[사진=익산시청]
전라북도 익산시청 전경[사진=익산시청]

모범음식점 신규 지정은 모집공고를 통해 신청한 음식점 중 위생상태, 맛, 친절 서비스 등 22개 항목에 대한 현장 평가와 음식문화개선 추진위원회의 심의를 거쳐 최종 선정됐다.

올해 신규 지정된 모범음식점은 ▲서동궁 ▲아구세상 익산본점 ▲짬뽕지존 익산점 3개소이며, 재심사를 통해 재지정된 업소는 48개소다.

모범음식점으로 지정된 업소는 영업시설 개선자금 우선융자, 상수도 요금 30% 감면, 위생용품, 익산시 인증 맛집 책자 홍보 등 지원을 받게 된다.

간담회에 참석한 모범음식점 영업자는 “모범음식점 이용 활성화를 위한 다양한 방안에 대해 논의했으며, 위생관리와 친절서비스, 맛있는 음식을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익산=이승환 기자(dd1004@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