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풍덕천 일부 지역, 하수도정비 중점관리지역 지정


[아이뉴스24 변준성 기자] 경기도 용인특례시(시장 이상일)는 수지구 풍덕천동 일부 지역이 환경부 지정 '2022년 하수도정비 중점관리지역'으로 선정됐다고 5일 밝혔다.

하수도법에 따라 환경부 장관은 관할 시도지사와 협의해 하수의 범람 등으로 인한 침수피해가 발생했거나 발생할 가능성이 높은 지역, 공공수역의 수질을 악화시킬 수 있는 지역 등을 하수도정비 중점관리지역으로 지정할 수 있다.

경기도 용인특례시청 전경 [사진=용인특례시]
경기도 용인특례시청 전경 [사진=용인특례시]

이번에 선정된 풍덕천동 69번지 일대(0.09㎢)는 지난 8월에도 건물 15개 동이 침수돼 이재민 21명, 재산 피해 4억 2천만원이 발생한 지역이다.

이후 총사업비 380억원(국비228억원, 도비 76억원, 시비 76억원)을 투입해 총연장 2.77km의 개량 우수관로를 설치하고, 배수펌프장을 신설할 계획이다.

/용인=변준성 기자(tcnews@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