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현일 경산시장, 지역농업발전 선도인상 수상


경북에서 유일

[아이뉴스24 이창재 기자] 경상북도 경산시는 조현일 경산시장이 2022년 ′지역농업발전 선도인상’을 수상했다고 28일 밝혔다.

지역농업발전 선도인상은 농협중앙회가 다양한 농업정책·사업 추진을 통해 농업 발전과 농가소득 증대에 기여한 지방자치단체장에게 시상하는 상이다.

조현일 경상북도 경산시장.  [사진=경산시]
조현일 경상북도 경산시장. [사진=경산시]

시상식은 오는 29일 농협중앙회 본관 대강당에서 열린다.

경북도에서는 조현일 경산시장이 유일하게 수상했다.

올해부터 민선 8기 시정을 이끌고 있는 조현일 시장은 ’시민중심 행복경산’이라는 가치 아래 시민이 행복한 경산 건설과 경산시 농업발전을 통한 농업인의 소득 향상을 위해 모든 열정과 노력을 집중하고 있다.

조 시장은 또 지역농업발전을 위한 다양한 협의체를 운영해 의견을 수렴하고 정책에 적극 반영하는 것은 물론이고, 대추·복숭아 등 지역 대표 농산물 육성, 고향사랑기부제 추진 등에 여념이 없다.

특히 경쟁력있는 농촌마을 육성을 위한 사업으로 ▲농업·농촌 발전을 위한 다양한 협의체 운영 ▲대추를 비롯한 지역 대표 농산물 육성 ▲고향사랑 기부제 사업 추진 ▲농협과 함께하는 농업·농촌 발전 정책 등이 주목을 받고 있다.

조현일 경산시장은 “앞으로도 농업인들이 생산에만 전념할 수 있도록 농협과 함께 각종 협력사업들을 긴밀히 추진해 나가겠다”고 강조했다.

/대구=이창재 기자(lcj123@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