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 초등학교에 몰래 들어가 신발 9켤레 훔친 40대 구속


[아이뉴스24 이정민 기자] 부산의 한 초등학교에 몰래 들어가 여교사와 여학생 신발을 훔쳐서 달아난 40대가 경찰에 붙잡혔다.

28일 부산 동부경찰서는 절도 혐의로 40대 A씨를 구속했다고 밝혔다.

[사진=김성진 기자]

A씨는 지난 26일 오전 11시 40분께 부산 동구의 한 초등학교에 침입해 신발 9켤레를 훔친 혐의를 받는다.

경찰은 수상한 남성이 학교 복도를 서성거린다는 신고를 받고 동선을 추적해 같은 날 오후 4시 20분께 인근에서 A씨를 발견해 긴급체포했다.

경찰은 현장에서 A씨가 훔친 신발 9켤레를 회수했다.

A씨는 당일 학교 본관 3층 신발장에서 여교사와 여학생의 신발 9켤레를 훔친 것으로 파악됐다고 경찰은 전했다.

A씨는 경찰조사에서 "호기심에 신발을 훔쳤다"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A씨 주거가 불명확한데다 여교사와 여학생의 신발만을 훔쳤다는 점 때문에 구속수사를 할 필요성이 있다고 판단했다"면서 "정확한 범행 동기 등에 대해서는 수사를 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정민 기자(jungmin75@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