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농협은행, 씨티은행 대환전용 상품 'NH로 바꿈대출' 출시


모바일 전용 상품…대출한도 최대 1억5천만원

[아이뉴스24 박은경 기자] NH농협은행이 씨티은행 신용대출 대환 전용 상품 'NH로 바꿈대출'을 출시했다고 6일 밝혔다.

이 상품은 모바일을 통한 대출 대환 프로세스가 적용된 상품이다. 직장 재직기간 1년 이상이고 소득금액증명원 상 최근 소득금액이 3천만원 이상인 법인기업체 재직자로서 재직 및 소득 확인이 스크래핑(Scraping)을 통하여 가능한 고객이 대상이다.

NH농협은행 홍보모델이 'NH로 바꿈대출 출시' 푯말을 들고 있다. [사진=NH농협은행]

대출 한도는 씨티은행 대환금액 이내 1억5천만원까지로, 우대금리 최대 적용시 최저 연 4.19% 까지 적용 받을 수 있다. 또 중도상환해약금(수수료)을 면제한다.

아울러 농협은행은 씨티은행 신용대출 대환고객을 위해 농협은행 우수고객제도인 '하나로가족고객' 사무소장 추천 특인 혜택을 부여하고, 대여금고 임차보증금 면제 등의 서비스도 지원한다.

이현애 개인금융부문 부행장은 "씨티은행 금융소비자의 불편 해소를 위해 전용 모바일 대환 상품 'NH로 바꿈대출'을 출시했다"며 "모바일로 쉽고 편하게 대환 대출을 이용하시고 자금운용계획 수립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박은경 기자(mylife1440@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