감성코퍼레이션, ‘스노우피크 어패럴’ 성장세로 5월 매출 ‘100억’


“올해 목표 매출 초과달성 예상”

[아이뉴스24 고종민 기자] 감성코퍼레이션은 스노우피크 어패럴의 성장세에 힘입어 5월 매출 100억원을 달성했다고 24일 밝혔다.

감성코퍼레이션은 올해 1분기 매출 159억원을 기록했으며, 스노우피크 어패럴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3.6배 성장한 약 121억원으로 집계됐다. 2분기는 더욱 성장할 것으로 기대한다.

감성코퍼레이션은 스노우피크 어패럴의 성장세에 힘입어 5월 매출액 100억원을 달성했다고 24일 밝혔다. [사진=스노우피크]

특히 5월 100억원 매출은 전년 11월 최고 매출인 85억원을 뛰어 넘어 사업전개 이후 최고 월별 매출을 일으켰다. 객단가가 FW시즌보다 낮은 SS시즌을 감안하면 괄목할 만한 성장세이라는 게 회사 측의 설명이다.

현재 스노우피크 어패럴은 신세계 강남점과 현대백화점 목동점 등 주요 백화점과 쇼핑몰, 대리점, 아울렛 등 전국 총 110개 오프라인 매장이 있다. 내부에선 올해 말 총 130개 이상의 매장을 전개할 예정이다.

감성코퍼레이션 관계자는 “스노우피크 어패럴이 아웃도어 업계의 후발 주자임에도 불구하고 백화점 입점, 대리점 개설 문의가 쇄도하고 있다”며 “E-biz 또한 자사몰을 비롯해 국내 최대 패션 온라인몰 무신사와 W컨셉, 29cm 등을 전개하며 전년 대비 약 3배 이상 꾸준히 성장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스노우피크 어패럴은 그동안 여행과 레저, 문화 생활을 중시하는 2040 소비자를 주 타겟으로 스노우피크 만의 제품을 선보이며 많은 관심을 받고 있다. 특히 시그니처 소재인 루트 라인과 씬테크 라인 제품들은 출시와 함께 품절 되고 있다. 이에 리오더를 통해 판매 대응을 할 정도로 주목받고 있다.

회사 관계자는 “여행과 레저, 문화생활을 즐기는 분들에게 스노우피크 어패럴의 감성적인 디자인과 세련된 색감 등이 어필 돼 매출 증대로 이어졌다”라며 “이런 상승세를 통해 올해 연말에는 1천억 이상의 매출 목표 달성을 기대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고종민 기자(kjm@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