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TS, 2030부산엑스포 유치 힘 보탠다…글로벌 부산콘서트 개최


부산시-BTS 소속사 하이브 협약 체결…박형준 "상상할 수 없을 만큼 큰 힘"

[아이뉴스24 김진성 기자] 2030부산월드엑스포 홍보대사를 맡기로 한 그룹 방탄소년단(BTS)이 엑스포 부산 유치를 소망하는 글로벌 부산콘서트를 개최하는 등 엑스포 유치전에 힘을 보탠다.

부산광역시는 박형준 부산시장과 방시혁 ㈜하이브 이사회 의장, 박지원 대표가 24일 오전 부산시청에서 2030부산세계박람회 유치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협약에 따라 BTS는 2030부산엑스포 유치를 기원하는 글로벌 부산콘서트를 개최할 예정이다.

그룹 방탄소년단(BTS·사진). [사진=빅히트뮤직]

또 2030엑스포 개최지를 결정하는 170개 국제박람회기구(BIE) 회원국의 특성을 살려 다양한 교섭 활동을 진행하기로 했다.

BIE 사무국의 실사단이 내년 초 부산을 방문할 경우 BTS 멤버가 직접 현장을 안내하고, BIE 총회에서 프레젠테이션할 때 홍보대사로서 역할을 수행할 계획이다.

이와 더불어 ▲개최지 선정 투표일 현장에 참석해 부산 개최를 지지하는 요청 메시지 전달 ▲디지털 홍보활동을 위한 영상과 사진 촬영 ▲공식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통한 홍보영상 확산 등 파급력 있는 다양한 홍보활동에 나선다.

부산시는 부산의 문화인프라 구축과 문화 진흥을 위해 시가 추진하는 문화사업에 하이브의 참여를 추진한다. 문화 콘텐츠 업종의 민간 파트너 유치 활동에도 서로 협력하기로 했다.

하이브 측은 하이브의 다양한 공간과 문화사업을 연계해 실질적 사업 운영이 이뤄질 수 있도록 협력하기로 했고, 부산의 문화발전을 위한 협력방안도 제시했다.

방시혁 의장은 "2030부산세계박람회 유치가 국가적으로 얼마나 중요한지 잘 알고 있다"며 "성공적으로 유치될 수 있도록 BTS와 함께 열심히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박형준 시장은 "엑스포 홍보대사를 흔쾌히 수락해 준 방탄소년단 모든 멤버와 하이브에 깊은 감사를 드린다"면서 "BTS 멤버들의부산 활동은 2030부산엑스포 유치에 상상할 수 없을 만큼 큰 힘이 될 것"이라고 기대했다.

/부산=김진성 기자(jinseong9486@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