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은행, 이포넷과 맞손…아이부자 앱 기부 서비스 제공


나눔서비스로 자녀의 올바른 금융습관 형성

[아이뉴스24 박은경 기자] 하나은행이 핀테크, 블록체인 분야 IT 전문기술기업인 ㈜이포넷과 아이부자 앱 기부(나누기) 서비스 제공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3일 밝혔다.

이에 앞서 지난 23일 하나은행은 자녀의 올바른 금융습관과 기부습관 형성을 위해 아이부자 에플리케이션(앱) 내 나누기 서비스를 오픈한 바 있다.

업무협약식에 참석한 김소정 하나은행 디지털경험본부 부행장(사진 오른쪽)과 이수정 (주)이포넷 대표이사(사진 왼쪽)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하나은행]

하나은행 아이부자 앱 나누기 서비스는 100원부터 후원할 수 있어 자녀 회원들이 적은 금액으로 손쉽게 기부를 경험할 수 있다. 또, 다양한 종류의 캠페인과 기부처가 연계되어 있어 자녀회원이 원하는 곳에 기부할 수 있는 선택의 기회를 제공하고 있다.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양 기관은 하나은행의 Z세대를 위한 체험형 금융플랫폼 '아이부자앱' 과 (주)이포넷이 운용하는 기부플랫폼 '체리'를 연계하여 ▲나누기 서비스 공동개발 및 제공을 위한 양사 상호협력 ▲아이들의 눈높이에 맞는 참여형 나눔 캠페인과 이벤트 진행 ▲아이부자 앱의 다양한 제휴처를 통한 기부 서비스 등 차별화된 나눔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김소정 하나은행 디지털경험본부 부행장은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아이부자 앱이 가족과 소통하는 체험형 금융플랫폼에서 한발 더 나아가 자녀의 올바른 기부 습관까지 길러주는 선한 영향력을 실현하는 플랫폼이 되기를 기대한다" 고 밝혔다.

/박은경 기자(mylife1440@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