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보, 기보벤처캠프 데모데이 열어…"스타벤처기업 발판 마련"


멘토링·금융 및 비금융 지원·기술평가료 면제 등 혜택

[아이뉴스24 임성원 기자] 기술보증기금은 24일 서울시 강남구 소재 팁스타운에서 '제10기 기보벤처캠프 통합 데모데이'를 열었다.

이날 행사는 기보벤처캠프 프로그램을 통해 발굴한 스타트업에게 투자 유치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마련됐다.

기보가 발굴한 기술혁신창업기업 50개사 중 우수참여기업 12개사와 액셀러레이터, 벤처캐피탈 등 투자관계자가 참여했다. 우수참여기업 12개사는 개별 기업설명회(IR)를 통해 각 기업을 홍보했다.

기술보증기금 본점 [사진=기술보증기금]

기보벤처캠프는 신생벤처기업을 발굴해 집중 보육하고 금융·비금융 서비스를 종합 지원하는 액셀러레이팅 프로그램이다.

기업과 투자관계자를 연결해 성공창업을 견인하고 좋은 일자리 창출에 기여한 바 있다. 기보는 축적된 기술창업 지원 경험을 바탕으로 민간 액셀러레이터와 협업을 통해 혁신창업기업을 스타벤처기업으로 집중 육성하고 있다.

기보는 기보벤처캠프 참여기업에 대해 ▲멘토링 및 교육, 컨설팅, 네트워크 지원 등 액셀러레이팅 ▲특허 및 사업화 촉진 전략, 기술거래, 연구개발(R&D) 지원 등 비금융지원 ▲매출실적과 관계없이 최대 2억원 보증지원 ▲보증비율 95% 적용 및 보증료 0.2%포인트(P) 감면 ▲상위 25% 이내 우수참여기업 데상 최대 15억원 보증한도 부여 및 기술평가료 면제 등의 혜택을 제공한다.

김종호 기보 이사장은 "기보벤처캠프는 새 정부의 '완결형 벤처생태계 구현'에 맞춰 혁신창업가를 발굴하고 육성하는 프로그램"이라며 "앞으로도 참여기업에 대한 지원을 더욱 확대해 미래 우리 경제의 중심으로 성장 도약할 수 있도록 집중 육성하겠다"고 말했다.

/임성원 기자(oneny@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