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수원,성과급 자진반납…위기극복 동참


[아이뉴스24 이진우 기자] 한국수력원자력(이하 한수원)은 정재훈 사장을 비롯한 경영진과 주요 간부들이 경영위기 극복을 위해 자율적으로 성과급 반납에 동참한다고 24일 밝혔다.

한수원은 전력그룹사 재무위기 극복과 전기요금 인상요인 최소화 등 국민부담 완화를 위해 경영성과급을 자율반납하며, 대상은 경영진과 1직급 주요 간부들이다.

한국수력원자력 전경. [사진=한국수력원자력]

또한, 전력그룹사 간 소통·협업 강화와 고강도 자구노력 등을 통해 재무구조를 개선하고 경영혁신을 위해 역량을 집중할 예정이다.

정재훈 사장은 "전력그룹사 어려움 극복에 적극 동참해 공기업으로서의 책임을 다함은 물론, 작게나마 국민들의 부담을 낮추는 데에도 기여하고자 한다"고 말했다.

/대구=이진우 기자(news1117@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