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 달서구, 2022 두류문화한마당 행사 개최


추억의 전통놀이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 선

[아이뉴스24 이창재 기자] 대구광역시 달서구는 오는 26일 오후 2시부터 대구시 신청사부지(옛 두류정수장)에서 전통문화의 일상화를 위한 주민 화합 행사인 '2022 두류문화한마당' 행사를 개최한다고 23일 밝혔다.

두류문화한마당 행사는 월배권의 달배달맞이, 성서권의 와룡민속한마당과 함께 두류·성당권의 지역주민 화합 문화행사로 대구시 신청사부지(옛 두류정수장)에서 열린다.

대구광역시 달서구청 전경 [사진=달서구]

두류벚꽃축제추진위원회의 주관으로 개최되는 이번 행사는 전통문화를 계승하며 문화의 일상화를 만들어 구민과 함께 소통하고 즐길 수 있게 준비 중이다.

추억의 전통놀이, 제기차기 대회를 포함해 풍물놀이, 부채춤, 우리민요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과 공연을 선보일 예정이다.

한편, 25일 가요제 예심을 거쳐 올라온 5개 팀을 선발해 최종 결선무대를 꾸밀 예정이며, 행사의 마지막은 아름다운 겨레의 혼을 담을 예술을 선사하는 평양예술단의 멋진 공연으로 대미를 장식한다.

이태훈 달서구청장은 “다양한 문화공연을 통해 문화일등도시 달서를 위한 새로운 도약과 함께 지역주민이 하나돼 대구 중심, 달서의 시대를 여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대구=이창재 기자(lcj123@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