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씨] 내일(22일) 무더위 지속…밤부터 차차 흐려져


[아이뉴스24 이정민 기자] 수요일인 22일은 낮 기온이 35도를 웃도는 무더위가 이어지겠다. 전국에 가끔 구름이 많다가 밤부터 차차 흐려지겠다.

21일 기상청에 따르면 수요일 오후에는 전라 동부 내륙과 경상 서부 내륙, 강원 산지 등에 돌풍과 함께 천둥·번개를 동반한 소나기가 내리는 곳이 있겠다. 예상 강우량은 5∼40mm다. 제주도에는 늦은 오후 5㎜ 미만의 비가 내리겠다.

[사진=기상청]

아침 최저기온은 19∼24도, 낮 최고기온은 26∼35도로 예보됐다.

주요 지역 아침기온은 서울 22도, 인천 20도, 수원 21도, 춘천 22도, 강릉 24도, 청주 22도, 대전 22도, 전주 21도, 광주 22도, 대구 23도, 부산 22도, 제주 21도로 예상된다.

낮 최고기온은 서울 30도, 인천 26도, 수원 30도, 춘천 32도, 강릉 32도, 청주 33도, 대전 32도, 전주 32도, 광주 33도, 대구 35도, 부산 28도, 제주 28도로 전망된다.

미세먼지 농도는 전 권역이 '좋음'∼'보통' 수준을 보이겠다.

전날 밤부터 이날 아침까지 서해안을 중심으로는 짙은 안개가 끼겠으니 유의해야겠다.

바다의 물결은 동해 앞바다에서 0.5∼1.5m, 서해 앞바다에서 0.5∼1.0m, 남해 앞바다에서 0.5∼2.0m로 일겠다.

안쪽 먼바다(해안선에서 약 200㎞ 내의 먼바다)의 파고는 동해 0.5∼2.0m, 서해 0.5∼1.5m, 남해 1.0∼2.5m로 예측된다.

/이정민 기자(jungmin75@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