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1 지선] 임종식 경북교육감 당선자 "경북교육 세계교육의 표준으로 만들 것"


[아이뉴스24 이진우 기자] 6·1 지방선거에서 경상북도교육감에 출마한 임종식 후보가 재선에 성공했다.

임종식 당선인은 이번 선거에서 49.77%의 지지를 얻어 마숙자(27.73%), 임준희(22.49%) 후보를 누르고 당선됐다.

2일 임종식 경북교육감 당선자가 포항남구 선거사무소에서 지지자들의 축하를 받으며 기뻐하고 있다. [사진=임종식 경상북도교육감 후보 사무실]

임 당선인은 1일 "우리 아이들이 세계에서 가장 좋은 환경에서 가장 좋은 교육을 받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고, 경북교육을 대한민국교육의 표준을 넘어 세계교육의 교육의 표준으로 도약시키겠다"밝혔다.

그러면서 "저의 당선은 흔들림 없는 미래교육 정책 추진과 온전한 교육회복을 바라는 경북도민의 승리이고, 모두가 존중받는 따뜻한 경북교육을 바라는 300만 도민의 뜻이 모아진 결과"라며 "도민들의 한 표, 한 표에 담긴 뜻과 경북교육을 잘 이끌어달라는 요구 잊지 않겠다"고 말했다.

특히 임 당선인은 공약으로 밝힌 삶의 힘을 키우는 인성교육, 본격적인 미래교육 대비 수업혁신, 아이들의 안전 보장, 맞춤형 복지 확대, 변화와 혁신으로 서로 존중하는 교육공동체 구축, 소통·학교지원 강화등 6가지 약속을 꼭 지키서 도민들의 선택에 보답하겠다"강조했다.

임종식 당선인은 "다시 교육감으로 복귀해서 남은 따듯한 경북교육 1기 임기를 잘 마무리하고 지속 가능한 따뜻한 경북교육 2기를 준비하겠다"면서 "선거 과정에서 함께 고생하신 마숙자, 임준희 후보님에게도 심심한 위로와 격려를 드린다"고 말했다.

/대구=이진우 기자(news1117@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