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그우먼 심진화, 보이스피싱에 분노… "벌 받을 것"


[아이뉴스24 김동현 기자] 개그우먼 심진화(42)가 보이스피싱 문자를 공개하며 분노를 표출했다.

심진화는 2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계정을 통해 "정말 나쁜사람들이네요. 여러분들도 늘 조심하세요. 다행히 저는 금방 끊었습니다. 벌 받을 거예요 당신!!"이라는 글과 함께 자신이 받은 문자를 함께 게재했다.

심진화가 공개한 보이스피싱 문자내용. [사진=심진화 인스타그램 캡처]

문자에는 '국제발신'이라는 문구와 함께 '심진화님 93만2천원 결제완료 되었습니다. 본인 아닐시 소비자원으로 신고'라는 내용이 담겨 있다.

문자를 받은 심진화는 다급히 문자에 적힌 번호로 전화를 건 것으로 추정된다. 하지만 본인이 밝힌 것처럼 금방 전화를 끊어 큰 피해는 입지 않은 것으로 보인다.

한편 지난 2011년 개그맨 김원효(41)와 결혼한 심진화는 현재 남편과 함께 MBN 예능 프로그램 '건강한 가출 동거인'에 출연하는 등 활발한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김동현 기자(rlaehd3657@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