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 '부산갈매기 런즈'와 콜라보 진행


[아이뉴스24 류한준 기자] 프로야구 롯데 자이언츠가 '부산갈매기 런즈'와 콜라보레이션을 진행한다고 23일 밝혔다. 구단과 이번에 함께하는 부산갈매기는 야구를 좋아하는 갈매기를 콘셉트로 한 애니메이션 캐릭터다.

구단은 콘텐츠코어의 대표 지역특화 콘텐츠인 부산갈매기 런즈와 올 시즌 라이선스 계약을 맺었다. 이를 계기로 사직구장 내 3층 직영매장 '자이언츠샵'에 팝업(POP-UP) 스토어를 열었다.

부산갈매기 런즈는 구단 연고지 부산을 대표하는 관광상품 10선에 선정 된 캐릭터 IP(지식재산권)다. 구단은 "그동안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감염 확산으로 야구장을 찾지 못한 야구팬들에게 새롭고 신선한 즐거움을 전달하고자 이번 콜라보레이션을 기획했다"고 설명했다.

롯데 자이언츠가 '부산갈매기 런즈'와 콜라보를 진행한다. [사진=롯데 자이언츠]

팝업스토어에서는 이번 라이선싱 콜라보를 기념해 2022년 올해의 팬톤 컬러로 선정된 베리페리 색상을 적용한 유니폼을 볼 수 있다. 또한 사직구장 전광판을 본뜬 아크릴메모보드, 롯데 유니폼을 입고 야구 포즈를 취하는 아크릴 키링, 앰블럼과 G 로고를 활용한 뱃지, 스마트톡, 마우스패드 등 다양한 상품이 선보인다.

/류한준 기자(hantaeng@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