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ENG, 현대 테라타워 브랜드 비주거 상품으로 브랜드 확장


지식산업센터·복합시설·오피스 등 복합문화공간 크리에이터로 새 비전 제시

[아이뉴스24 이영웅 기자] 현대엔지니어링은 자사 지식산업센터 브랜드 '현대 테라타워'를 비주거 상품 통합 브랜드로 확장 진출한다고 3일 밝혔다.

'현대 테라타워'는 2014년 첫 선을 보인 이후 7년만인 지난해 신규 로고와 함께 미래지향적인 이미지를 담아 새롭게 브랜드를 리뉴얼한 바 있다. 올해 '새로운 가치와 열린 플랫폼으로 세상을 움직이는 복합문화공간 크리에이터가 되겠다'는 브랜드 비전과 함께 '비주거 상품 통합 브랜드'로 확대 적용한다.

현대테라타워 [사진=현대ENG]

현대엔지니어링은 2014년 지식산업센터에 '테라타워' 브랜드를 처음으로 도입했다.

문정역 테라타워에서 '테라타워' 브랜드를 처음 사용한 이후, 송파 테라타워2와 금천구 가산 테라타워, 용인 기흥 테라타워, 오산 현대테라타워 CMC 등 총 14개 사업지, 연면적 62만평에 달하는 지식산업센터를 성공적으로 공급하며 프리미엄 지식산업센터 브랜드로 자리매김 했다.

현대엔지니어링은 '현대 테라타워'를 지식산업센터 브랜드에서 '비주거 복합시설', '오피스 빌딩' 등 비주거 상품 통합 프리미엄 브랜드로 새롭게 확장, 적용할 예정이다.

'현대 테라타워' 브랜드 확장을 통해서 오랜 기간 쌓아온 시공 노하우 및 기술을 결합한 새로운 '비주거 상품'을 선보이며 건축, 상품, 분양 관리 등 모든 면에서 차별화를 꾀하며 수요자를 사로잡는다는 계획이다.

현대엔지니어링의 '현대 테라타워'의 브랜드 확장은 2022년 상반기에 분양 예정인 '은평뉴타운 복합시설'을 첫 시작으로 적용할 예정이다. 호텔, 업무시설, 상업시설이 어우러진 서울 서북권역 대표 랜드마크 '현대 테라타워 은평'을 통해 시장 선점에 나선다.

현대엔지니어링 관계자는 "현대 테라타워 브랜드 확장과 함께 지속적인 브랜드 관리를 통해 시장을 선도하고 고객의 신뢰를 쌓아가는 프리미엄 브랜드로서 입지를 더욱 확고히 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영웅 기자(hero@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