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너목보9' 김종국 "촬영하다 뒷목 잡아, 놀라운 리액션 계속 나와"


[조이뉴스24 정지원 기자] '너의 목소리가 보여9' 이번 시즌을 앞둔 김종국이 기대감을 당부했다.

28일 Mnet '너의 목소리가 보여9' 온라인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날 온라인 제작발표회에는 Mnet 이선영 CP, 차예린PD, MC 김종국, 유세윤, 이특이 참석했다.

그룹 슈퍼주니어 이특, 가수 김종국, 코미디언 유세윤이 28일 온라인으로 진행된 Mnet '너의 목소리가 보여9'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사진=Mnet]

'너목보'는 직업과 나이, 노래 실력을 숨긴 미스터리 싱어들 중 몇 가지 단서만으로 실력자와 음치를 가려내는 대반전 음악 추리쇼 프로그램이다. '너의 목소리가 보여9(너목보9)'은 전 세계를 사로잡은 오리지널의 저력을 보여주며, 더욱 화려해진 무대와 압도적인 스케일, 예측불가 반전으로 역대급 재미를 선사할 예정이다.

김종국은 "촬영을 했는데 난리가 났다. 내가 처음으로 뒷목을 잡았다"며 "그만큼 제작진의 연출이 놀랍다. 기대해도 좋을 것"이라며 색다른 리액션을 예고했다. 이어 유세윤은 "음악 예능이 많아서 다른 프로그램에 더 대단한 실력자가 가면 어쩌나 싶었다. 하지만 이 분들은 '너목보'에만 출연할 수 있는 최고의 실력자들이다. 최고의 모습을 보여드리겠다"고 자신감을 드러냈다.

이번 시즌에는 은지원이 초대 스타로 출격했다. 김종국은 "은지원이 새로 들어왔다. 깨끗하게 필터 없이 나오는 추리가 신선하다"고 말했고, 이특은 "말이 안 되는 것 같은데 말이 된다"고 강조했다. 유세윤은 "은지원은 솔직한 편이라 재미 없으면 티가 난다. 그런데 이번엔 정말 즐겁게 촬영하고 있다"고 말하며 기대를 당부했다.

한편 '너목보9'은 1월 29일 오후 10시 40분 첫 방송된다.

/정지원 기자(jeewonjeong@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