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앗 실수' 김재원 "윤석열, 절대 대통령 되면 안 돼"


[아이뉴스24 홍수현 기자] 김재원 국민의힘 최고위원이 토론 도중 "윤석열 후보는 절대로 대통령이 되면 안 된다"고 실수해 눈길을 끌고 있다.

김 최고위원은 지난 27일 오후 열린 MBC '100분 토론'에서 박찬대 더불어민주당 의원과 토론 도중 이같은 실수로 장내에서 웃음이 터져 나왔다.

[사진=MBC '100분 토론']

이날 박 의원은 국민의힘 윤 후보와 훙준표 의원 간 불협화음에 대해 지적했다. 김 최고위원은 "민주당에서 그런 평가를 하시더라도 우리가 갈 길은 확연하다"며 "홍 의원은 이재명 후보를 향해 절대로 대통령이 되어서는 안 될 사람이라고 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너무 좋아하지 마시고 홍 의원 말씀을 새겨들으시기 바란다. 윤석열 후보는 절대로 대통령이 되면 안 될 사람이라는 것"이라 되풀이했다. '이재명' 후보라고 해야 할 것을 '윤석열 후보'라 잘못 말한 것이다.

곧장 장내에 웃음이 나왔다. 정봉주 전 열린민주당 최고위원은 "윤석열이요? 알겠습니다"라며 농담을 건넸다.

당황한 김 최고위원은 "죄송합니다. 이재명 후보는 절대로 대통령이 되면 안 된다는 것"이라 정정하며 "내가 맨날 윤서열 후보 칭찬을 하다 보니 그렇게 됐다"고 해명했다.

정 전 최고위원은 "결론입니다. 윤석열 후보 대통령 되면 안 된다"며 농담을 이어갔다.

사회자로 나선 정준희 한양대 교수는 "잘못하면 내일 언론에 이상한 얘기가 나올 거 같다"며 어수선한 장내를 정리한 후 토론을 진행했다.

/홍수현 기자(soo00@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