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컬투쇼' 김준수 "손준호, 뮤지컬 대부 이미지…꼰대 아니더라"


[조이뉴스24 김지영 기자] '컬투쇼'에서 김준수가 손준호의 첫 인상을 밝혔다.

21일 오후 방송된 SBS 라디오 파워FM '두시 탈출 컬투쇼'에서는 뮤지컬 '엑스칼리버'에 출연 중인 김준수, 손준호가 출연했다.

뮤지컬 '도리안 그레이' 제작발표회 [사진=정소희 기자]

김준수는 손준호에 대해 "사적으로 만나고 커피를 마시고, 영화를 볼 수 있는 유일한 분"이라며 "이렇게까지 마음을 연 동료는 없었다"라면서 애정을 드러냈다.

이와 함께 손준호의 첫 인상에 "처음에는 주안이 아버지로 알고 있었고, 저보다 훨씬 선배에 뮤지컬 계에서 대부 같은 이미지가 있어서 약간 꼰대 같지 않을까 했다"라고 솔직히 말했다.

이어 "그런데 전혀 그렇지 않았다. 저보다 아이스러운 부분도 있고 장난기도 많다"라고 절친의 입장에서 본 손준호를 설명했다.

그러자 손준호는 "중요한 부분을 말씀 안 하셨다. 심지어 제가 뮤지컬 데뷔도 몇 개월 늦게 한 후배"라면서 "그래서 밥을 얻어먹을 때도 덜 미안하고 이상적인 만남이 아닌가 싶다"라고 재치를 발산했다.

/김지영 기자(jy1008@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