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기두, '해적: 도깨비 깃발'서 활약…유쾌 에너지 선사


[조이뉴스24 김지영 기자] 배우 김기두가 영화 '해적: 도깨비 깃발'에서 활약할 예정이다.

'해적:도깨비 깃발'은 흔적도 없이 사라진 왕실 보물의 주인이 되기 위해 바다로 모인 해적들의 스펙터클한 모험을 담았다. 한국 오락 블록버스터의 한 획을 그었던 '해적:바다로 간 산적'(2014)의 귀환으로 이번 '해적:도깨비 깃발'에서는 색다른 이야기를 선보인다.

배우 김기두가 영화 '해적: 도깨비 깃발'에 출연한다. [사진=롯데엔터테인먼트]

김기두는 단주 해랑(한효주 분)의 해적단 일원인 '곰치' 역을 맡았다. 덥수룩한 수염으로 덮인 얼굴과 거대한 칼을 등에 꽂고 다니는 무서운 외모와 달리 겁이 많고 여린 '외강내유' 캐릭터다.

뿐만 아니라 힘이 약해 칼을 제대로 뽑지 못하고 싸움 한번을 하지 못하는 겁쟁이다. 반전미 넘치는 '곰치'의 모습을 김기두는 자신만의 재치있고 능청스러운 연기력으로 풀어내며 관객들에게 유쾌한 에너지를 선사할 계획이다.

김기두는 드라마 '또 오해영', '도깨비', '백일의 낭군님', 영화 '아내를 죽였다' 등 스크린과 브라운관을 오가며 꾸준히 연기활동을 이어왔으며, 현재는 드라마 2편을 촬영하며 바쁜 스케줄을 이어가고 있다.

'해적:도깨비 깃발'은 오는 1월 26일에 극장에서 개봉한다.

/김지영 기자(jy1008@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