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호텔, 美 '킴튼 호텔 모나코' 인수…"미국 공략 본격화"


입점 브랜드 L7로 결정…라이프 스타일 호텔 본고장 미국 시장 노려

[아이뉴스24 김승권 기자] 롯데호텔이 미국 시카고에 있는 호텔을 인수하며 북미 공략 지역을 확대하고 있다.

롯데호텔은 14일(미국 현지시간) 미국 시카고에 위치한 킴튼 호텔 모나코의 인수를 완료했다고 17일 밝혔다.

해당 투자는 국내 기업의 해외 투자개발사업 진출을 지원하는 'KIND'(한국 해외 인프라 도시개발지원공사)와 공동 투자로 진행됐다. 인수가는 약 3천600만 달러(약 430억원)다.

롯데호텔 L7 시카고 부지 (구 킴튼 호텔 모나코 모습) [사진=롯데호텔]

입점 브랜드로는 롯데호텔의 라이프 스타일 호텔 브랜드 'L7(엘세븐)'으로 결정됐고, 내년 하반기 오픈 예정이다.

2016년 L7명동으로 첫 선을 보인 L7 호텔은 비즈니스 호텔 중심이었던 국내 호텔 시장에서 '라이프 스타일 호텔'이라는 새로운 콘셉트를 선보여 화제가 된 바 있다.

시카고의 특징도 L7 호텔의 시카고 진출을 결정하게 된 주요 요인이다. 시카고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이전 연간 6천만명의 여행객이 방문하는 미국 대표 관광 도시다. 최근 IT산업 육성 정책으로 스타트업·벤처 캐피탈이 급성장하며 활력 넘치는 젊은 도시로 변모하고 있다.

L7 시카고는 오헤어 국제공항에서 약 25km 거리(차량 30분)에 있는 시카고 번화가에 위치해 있다. 밀레니엄 파크, 시카고 리버 등 시카고 대표 명소를 모두 도보 20분 이내 이동할 수 있어 완벽한 관광 입지를 자랑한다.

13층 높이의 빌딩에 총 191실(스위트 룸 22실 포함)∙식음료업장(1개)∙연회장(3개)을 보유하고 있으며, 향후 리뉴얼을 통해 L7 만의 독창적인 라이프스타일을 담아낼 예정이다.

안세진 롯데호텔 대표는 "미국 동부 롯데뉴욕팰리스, 서부 롯데호텔 시애틀에 이어, 중부 대표 도시 시카고에 L7 브랜드가 진출하며 'K-호텔' 역사의 새 지평을 열었다"며 "향후 다양한 브랜드 포트폴리오를 기반으로 해외 시장 공략에 박차를 가할 것"이라고 밝혔다.

/김승권 기자(peace@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