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랭크, 영차컴퍼니 지분 인수…"합작법인 설립→IP커머스 확대"


"IP커머스 확장해 나갈 것"

[아이뉴스24 장가람 기자]블랭크코퍼레이션이 영차 컴퍼니를 인수한다.

블랭크가 영차컴퍼니와 합작 법인을 설립한다. 사진은 블랭크, 영차 컴퍼니 CI. [사진=블랭크]

블랭크는 지식재산권(IP) 전문 기업 영차컴퍼니 지분 인수 후 합작법인 설립으로 본격적인 IP 커머스 확장에 나선다고 21일 발표했다.

양사는 합작법인을 통해 기존 블랭크코퍼레이션의 브랜드와의 협업 및 신규 캐릭터 개발과 같은자체 IP개발, 글로벌 IP 협업 비즈니스를 진행한다.

영차컴퍼니는 2021년 1월 설립한 IP 전문 기업으로 IP 콘텐츠 비즈니스의 제품 기획, 디자인, 세일즈와 마케팅, 브랜딩의 전 영역에 걸쳐 사업을 영위 중이다. 유니버설 스튜디오 등 다수의 브랜드 IP와 협업을 진행하고 있다.

특히 유니버설의 정식 컨설턴트 및 아트웍 개발 담당사로 패션에서 굿즈까지 글로벌 IP를 활용한 다수의 상품 기획과 디자인, MD를 진행했다.

블랭크와 영차컴퍼니는 먼저 블랭크 브랜드의 강점 상품에 IP를 반영하거나 기존의 블랭크 브랜드와 협업해 새로운 IP 상품을 개발하고, 내년 상반기에 온오프 연계한 옴니채널의 IP기반 신규 브랜드를 론칭할 예정이다.

블랭크는 영차컴퍼니의 IP비즈니스 역량을 바탕으로 신규 캐릭터 개발 등 자체 IP의 개발은 물론 국내와 글로벌 IP를 기업의 비즈니스를 연결하는 IP 밴더 사업 및 IP세계관을 구현할 수 있는 커뮤니티형 자체 플랫폼 개발로 다양한 IP 경험이 가능하도록 IP커머스를 확장할 계획이다.

블랭크는 이번 합작법인 설립을 통해 IP와 관련해 풍부한 경험을 가진 내부 조직을 갖추게 됐다. 이에 IP 라이선싱과 운영뿐 아니라 IP를 직접 개발할 수 있는 스튜디오와 마케팅 역량 등 전문성을 확보해 블랭크 신규 비즈니스인 IP 커머스를 보다 적극적으로 전개한다는 방침이다.

이영재 영차컴퍼니 대표는 "영차 컴퍼니가 가진 IP 비즈니스에서의 기획부터 마케팅, 세일즈까지 모두를 아우를 수 있는 역량이 디지털 기반의 브랜드를 빠르게 성장시킨 블랭크의 역량과 만나 매우 큰 시너지를 낼 수 있을 것이라 판단했다"며, "특히 글로벌 OTT를 비롯한 IP의 세계관이 팬덤과 소비로 확산되며 빠르게 성장중인 만큼 블랭크와 영차컴퍼니는 IP 세계관을 바탕으로 하는 다양한 비즈니스를 펼쳐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장가람 기자(jay@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