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씨] 9일 오전까지 짙은 안개…영하 날씨에 블랙아이스 우려


[아이뉴스24 이정민 기자] 기상청은 8일 이날 밤부터 내일(9일) 오전 10시 사이 내륙을 중심으로 가시거리 200m 이하의 짙은 안개가 끼는 곳이 많을 것으로 예보했다.

그 밖의 지역에도 가시거리 1km 미만의 안개가 끼는 곳이 있어, 차량운행 시 차간거리를 충분히 유지하고 감속 운행해 추돌사고 등의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각별히 주의해야한다는 당부다.

기상청은 8일 밤부터 9일 오전 10시 사이 내륙을 중심으로 가시거리 200m 이하의 짙은 안개가 끼는 곳이 많을 것으로 예보했다. [사진=기상청]

기상청은 특히, 밤사이 안개가 끼는 지역에서는 지표면의 기온이 영하로 떨어지면서 도로에 살얼음이 발생할 가능성이 높을 것이라며 결빙으로 인한 교통사고와 보행자 안전사고에 각별히 유의할 것을 당부했다.

기상청은 이어 내일은 전국에 구름이 많고, 모레(10일)는 중부지방(강원영동 제외)과 전라권에서 대체로 흐리겠고, 그 밖의 지역은 가끔 구름이 많을 것으로 예보했다.

또한 기압골의 영향으로 중부 서해안과 전북 서해안에는 모레 새벽 3시부터 오전(12시) 사이 비가 내리겠으며, 그 밖의 중부지방(강원영동 제외)에는 낮 동안 빗방울이 떨어지는 곳이 있을 것으로 예상했다.

기온은 당분간 평년(아침 기온 -7~3도, 낮 기온 3~11도)보다 3~7도 높은 가운데, 내륙을 중심으로 낮과 밤의 기온차가 10~15도로 클 것으로 전망했다.

내일 아침 최저기온은 -4~8도, 낮 최고기온은 8~17도가 될 전망이다. 이어 모레 아침 최저기온은 0~8도, 낮 최고기온은 8~17도가 될 것으로 에상된다.

/이정민 기자(jungmin75@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