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반브레이크·DC코믹스 메타버스서 관람"…SKT, 이프랜드 전시회


50여 작품 전시 가능…작가 초대 강연회도

[아이뉴스24 심지혜 기자] SK텔레콤(대표 유영상)이 메타버스 서비스 이프랜드(ifland)에서 그림, 사진 등 예술 작품 체험이 가능한 '어반브레이크 2021', DC 코믹스 '저스티스 리그' 등 다양한 메타버스 특별 전시회를 12월부터 선보인다고 30일 발표했다.

SKT가 메타버스 서비스 이프랜드(ifland)에서 그림 등 예술가들의 작품이 메타버스 영역까지 확장될 수 있도록 12월 1일부터 다양한 메타버스 특별 전시회를 선보인다. [사진=SKT]

이번 메타버스 특별 전시회는 코로나 기간에 활동이 어려웠던 예술, 전시업계를 위해 개최했다.

이프랜드 갤러리 랜드는 최대 52점의 예술 작품을 전시할 수 있으며, 오프라인 전시회 수준의 규모와 몰입감을 제공한다. 또한 메인 로비 스크린 화면을 통해 작가 초대 강연회 등 다양한 이벤트도 운영할 수 있다.

SK텔레콤은 이프랜드 갤러리 랜드에서 '어반브레이크 2021' 메타버스 욱, 레오다브 등 24명의 떠오르는 젊은 아티스트들의 작품을 선보일 예정이다.

DC코믹스의 '저스티스 리그'로 12월 6일부터 상설 운영된다. '저스티스 리그' 메타버스 전시회는 슈퍼맨, 배트맨 등 대표 DC 코믹스 캐릭터들 중 그동안 국내에게 보기 어려웠던 이미지 52점으로 구성된다.

이외에도 이프랜드 갤러리 랜드에선 오는 15일부터 '메모리얼 을지展' 등 다양한 메타버스 전시회가 이어질 예정이다.

SK텔레콤는 이프랜드 갤러리 랜드 외 ‘크리스마스 파티 광장’과 ‘K-Pop 하우스’ 랜드 등 다른 신규 랜드도 12월에 새롭게 선보인다.

이프랜드는 지난 7월 런칭 이후 루프탑, 우주 과학관, 도서관 등 7개의 랜드를 추가하해 총 24개의 다양한 컨셉의 공간을 제공 중이며,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새로운 테마와 기능을 갖춘 랜드를 확대해 나갈 방침이다.

또한, SK텔레콤는 이프랜드에 최근 업데이트된 동영상 라이브 스트리밍 기능과 채팅 기능 등을 활용해 메타버스 공간에서 ‘연말 결산 노래자랑’, ‘국립극장 크리스마스 캐롤 공연’ 등 다양한 행사를 개최할 예정이다.

조익환 SK텔레콤 메타버스 개발 담당은 “이제 이프랜드에서 예술 작품을 생생하고 안전하게 감상할 수 있게 됐다”며, “이프랜드 공간에서 예술가와 대중이 소통할 수 있는 새로운 채널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다양한 이벤트를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심지혜 기자(sjh@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