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수봉·히메네스 좌우쌍포 활약 현대캐피탈, 우리카드 꺾고 홈 5연승


[아이뉴스24 류한준 기자] '안방에서 만큼은 최강.' 남자프로배구 현대캐피탈이 우리카드와 풀세트까지 가는 접전 끝에 웃었다.

현대캐피탈은 26일 천안 유관순체육관에서 열린 2021-22시즌 도드람 V리그 우리카드와 홈 경기에서 세트 스코어 3-2(22-25 25-23 19-25 25-22 15-12)로 이겼다. 현대캐피탈은 이로써 홈 5연승째를 거뒀고 6승 5패(승점18)가 됐다. 반면 우리카드는 승점1 획득에 그쳤고 2연패를 당하면서 3승 8패(승점11)로 최하위를 벗어나지 못했다.

현대캐피탈은 허수봉과 로날드 히메네스(콜롬비아)가 각각 18, 26점씩을 올리며 승리 주역이 됐다. 우리카드는 알렉스(포르투갈)가 두 팀 합쳐 최다인 28점을 올렸고 나경복과 송희채가 각각 21, 13점, 베테랑 센터 하현용도 블로킹 5개를 포함해 11점을 기록했으나 팀 패배로 빛이 바랬다.

현대캐피탈 히메네스(왼쪽)가 26일 열린 우리카드와 홈 경기 도중 공격을 시도하고 있다. [사진=현대캐피탈 스카이워커스 배구단]

우리카드는 기선제압했다. 현대캐피탈은 1세트 초반 리드를 잡았다. 8-6으로 앞서며 첫 번째 테크니컬 타임아웃에 들어갔다. 그러나 이후 우리카드는 반격했고 현대캐피탈 함형진이 시도한 공격을 최석기가 가로막으며 12-11로 역전했다.

우리카드는 상대 공격 범실에 이어 알렉스가 시도한 오픈 공격이 통하며 14-11로 달아났고 이 점수차를 세트 후반까지 유지하며 1세트를 가져왔다.

현대캐피탈은 2세트 승부를 원점으로 돌렸다. 히메네스와 허수봉의 공격이 살아나며 세트 후반 24-20으로 치고 나가며 세트 승기를 잡았다. 우리카드가 문성민이 시도한 공격을 연달아 가로막아 23-24까지 따라붙었으나 히메네스가 세트 포인트를 만드는 공격에 성공했다.

우리카드는 3세트 다시 세트 리드를 잡았다. 송희채와 나경복의 공격이 살아나며 세트 중반 10-5까지 점수 차를 벌렸고 비교적 쉽게 세트를 따냈다.

우리카드는 4세트 중반 15-10까지 달아나며 승기를 굳히나 했다. 글나 현대캐피탈은 그대로 주저 앉지 않았다. 문성민의 퀵오픈에 이어 최민호, 허수봉의 연속 블로킹으로 13-15로 따라붙었다. 우리카드가 다시 도망갔으나 박준혁과 히메네스의 가로막기로 19-18로 역전했고 여세를 몰아 해당 세트를 따내며 승부를 원점으로 돌렸다.

5세트는 중반까지 팽팽했다. 그러나 우리카드는 8-8 이후 범실이 연달아 나오면서 실점했고 현대캐피탈은 히메네스가 시도한 공격이 점수로 연결돼 14-10을 만들며 승기를 잡았다.

/천안=류한준 기자(hantaeng@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