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농협생명, 로봇자동화 적용으로 4만 업무시간 절감


31개 업무 RPA 적용…향후 영업현장 업무도 확대

[아이뉴스24 김태환 기자] NH농협생명이 지난 6개월 간 RPA(로봇프로세스자동화) 2단계 프로젝트 실시해 31개 업무에서 연간 업무량 4만4천087시간을 절감하는 효과를 거뒀다.

26일 보험업계에 따르면 RPA는 사람이 수행하던 단순반복적인 업무를 복제하여 자동으로 업무를 처리해주는 소프트웨어 기술이다.

NH농협생명의 RPA업무적용 관련 이미지. [사진=NH농협생명]

RPA 기반 업무 자동화가 구축되면 단순반복적인 업무를 경감시켜 효율적인 업무 환경을 만들고, 인간이 만들어낼 수 있는 오류 가능성을 제거할 수 있다.

NH농협생명이 RPA를 도입한 대표적인 사례로는 금리연동형 상품에 대한 책임준비금 검증 자동화다. 검증대상이 150만건 이상으로 방대하고 복잡해 샘플검증을 하던 업무를 RPA 도입으로 전수검증으로 변경했다.

또 컴플라이언스 측면의 대응력도 대폭 강화했으며 정보보호시스템 일일 점검, 가입설계 시 해지환급금 정합성 검증 등의 업무에도 적용했다.

특히 새벽이나 저녁, 휴일 등 업무 외 시간에 처리하던 업무도 RPA를 통해 처리가 가능해 적시에 후속처리를 할 수 있게 됐다. 단순반복적 업무를 RPA로 대체하여 고부가가치 업무에 대한 집중도를 높일 수 있다고 NH농협생명 측은 설명했다.

NH농협생명은 이번 RPA 2단계 프로젝트에서 지난 4월에 완료한 1단계 10개 업무를 포함해 총41개 업무에 적용했다. 앞으로 RPA 업무 분석부터 설계, 개발까지 전 과정 교육을 통해 RPA 전문인력을 육성해, 내부직원 주도로 RPA 프로젝트를 실시할 수 있도록 기틀을 마련한다는 계획이다.

김인태 NH농협생명 대표는 "금융산업이 고도화되면서 단순 반복 작업보다 고부가가치 업무 처리에 대한 필요성이 점점 늘어나고 있다"며 "앞으로 RPA 적용 업무를 지속적으로 확대해 직원들이 창의적이고 전문적인 업무에 집중할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김태환 기자(kimthin@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