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이트진로 '참이슬 랩핑 트럭' 유럽 대륙 달린다


지난해 6월부터 약 2년간 총 4대 트럭 운용

[아이뉴스24 김태헌 기자] 하이트진로가 소주 '참이슬' 홍보를 위해 유럽에서 랩핑 트럭을 운영한다.

26일 하이트진로는 브랜드 인지도 확대를 위해 네덜란드, 독일, 프랑스 등 유럽 20개국을 순회하는 참이슬 랩핑 트럭을 운용한다고 밝혔다.글로벌 소비자를 대상으로 랩핑 트럭 광고를 진행하는 것은 국내 주류업체 가운데 유일하다.

하이트진로가 운용 중인 참이슬 랩핑 트럭이 프랑스 파리 에벨탑 앞을 지나가고 있다. [사진=하이트진로]

하이트진로는 해외 소비자들에게 초록색 병에 대한 궁금증을 유발할 수 있는 광고 방법을 모색하던 중 랩핑 광고를 기획하고, 미국, 싱가포르 등 다양한 국가에서 진행을 했다.

유럽을 달리는 랩핑 트럭은 지난해 6월부터 약 2년간 운용 예정이며, 총 4대의 트럭이 일주일에 약 2천400km, 2년간 25만km를 주행한다. 랩핑 트럭은 참이슬 2종과 에이슬 시리즈 제품 4종을 알록달록하게 디자인해 멀리서도 쉽게 눈에 띈다.

올해 상반기 하이트진로의 유럽시장 소주 수출액은 전년동기대비 80% 증가하는 등 급격한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 홈술 트렌드의 확산으로 도수가 낮고 달콤한 리큐르를 선호하는 젊은층의 수요가 증가한 점이 판매에 주효했다.

/김태헌 기자(kth82@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