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준표, 尹 겨냥 "내부총질? 허무맹랑 천공스승이 국사되는 건 막아야"


[아이뉴스24 유지희 기자] 국민의힘 대권주자인 홍준표 의원이 경쟁자인 윤석열 전 검찰총장을 겨냥해 "허무맹랑한 천공 스승이라는 분이 국사(國師)가 되는 것은 막아야 하지 않겠느냐"라고 저격했다.

홍 의원은 12일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전날 광주 KBS 토론에서 유승민 후보가 윤석열 후보에게 한 검증을 '내부총질'이라고 비난하는 것은 참으로 부적절한 비판"이라고 유 승민 전 의원을 두둔하며 이 같이 말했다.

국민의힘 윤석열(왼쪽), 홍준표 대선 예비후보가 지난달 28일 오후 서울 마포구 MBC 신사옥에서 열린 '100분 토론' 생방송에 앞서 준비를 하고 있다.

이어 "대통령 후보를 검증 하는 데 무슨 가이드라인이 있느냐"라며 "그 중차대한 자리에 갈 사람은 오히려 본인, 가족, 친지 등 무제한 검증을 받아야 한다"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앞서 유 전 의원과 윤 전 총장은 전날 진행된 호남권(광주·전북·전남) TV토론에서 무속·미신 등을 놓고 설전을 벌였다. 유 전 의원은 지난 5일 2차 컷오프 전 마지막으로 치러진 토론회에 이어, 윤 전 총장을 향해 역술인 '천공스승'과의 관계 등을 재차 물었다.

/유지희 기자(yjh@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