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이숙, 가짜 사망설 논란...소속사 측 "정식 수사 요청"


[조이뉴스24 이지영 기자]배우 서이숙이 가짜 사망설에 휩싸였다.

20일 한 커뮤니티 사이트에는 '배우 서이숙, 오늘(20일) 심장마비로 별세...누리꾼 애도'라는 제목의 게시물이 게재됐다.

해당 게시물에는 서이숙이 전날 자택에서 사망한 채 발견됐다는 내용이 담겼다. 하지만 이는 기사 형식을 빌린 가짜 뉴스로 밝혀졌다.

서이숙 [사진=퀀텀이엔엠]

서이숙 소속사 퀀텀이엔엠 측은 "지난 7월에도 이런 글이 올라왔지만, 사실이 아니기 때문에 대수롭지 않게 넘겼다. 그러나 지난번과 내용이 거의 흡사한 글이 또 올라와서 이번에는 고소를 준비하고 있다. 사이버 수사대에 정식으로 수사를 의뢰할 예정이다"고 밝혔다.

한편 서이숙은 현재 차기작을 준비 중이다.

/이지영 기자(bonbon@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