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용의료 정보 플랫폼 '강남언니', 누적 가입자 300만 돌파


가입자 중 83%가 여성…2030 여성 비중 특히 높아

 [사진=강남언니]
[사진=강남언니]

[아이뉴스24 윤선훈 기자] 힐링페이퍼(대표 홍승일)는 미용의료 정보 플랫폼 '강남언니' 앱의 누적 가입자가 300만명을 돌파했다고 10일 발표했다.

가입자 중 83%(250만명)는 여성 사용자이며, 연령별로는 2030세대 여성이 210만명으로 가장 큰 비중을 차지한다. 앱에서 검색 가능한 의료항목이 피부관리, 시술 등으로 다양해지면서 20대 초반에 집중되던 연령층 분포가 넓어지고 있다.

사용자의 시술 후기는 65만건을 넘어섰다. 지난 1월 강남언니는 가짜 시술후기를 차단하기 위한 영수증 인증 후기 시스템을 도입한 바 있다. 지금까지 사용자는 강남언니에서 후기, 의료광고 등을 비교검색하며 100만건 이상의 병원 상담을 신청했다.

일본 서비스의 성장세도 빠르다. 현재 일본 가입자는 28만명에 달하며, 본격적인 현지 영업 4개월 만에 1위 서비스 수준의 입점 병원 350개를 확보했다. 강남언니의 일본 서비스는 외국인 환자 유치용, 현지 내국인 서비스 두 가지로 운영 중이다.

홍승일 힐링페이퍼 대표는 "모바일에서 더 많은 사용자가 신뢰 높은 의료 콘텐츠를 검색하고 병원을 선택하도록 불법 의료광고와 가짜 시술후기를 걸러내는 데 집중하고 있다"고 말했다.

/윤선훈 기자(krel@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