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14일) 더 덥다…서울 최고 30도·주말 비 소식


14일 기상청에 따르면 이른 더위가 이어질 전망이다. [사진=뉴시스]

[아이뉴스24 유지희 기자] 금요일인 14일 초여름 더위가 이어진다.

이날 기상청에 따르면 전국 대부분 지역이 강한 햇볕으로 낮 기온이 올라가 30도 안팎을 기록한다.

아침 최저기온은 12~18도, 낮 최고기온은 18~31도를 보인다. 중부 내륙, 전라 내륙, 경북 내륙은 예년보다 평균 5~7도 이상 오르면서 30도 안팎을 기록해 이른 더위가 절정에 이를 전망이다.

제주는 이날 오후부터, 전라권과 경남은 밤부터 흐려져 주말인 다음날 전국에 비가 내릴 전망이다.

지역별 아침 최저 기온은 서울 17도, 인천 16도, 춘천 16도, 강릉 13도, 대전 16도, 대구 16도, 부산 16도 , 전주 16도, 광주 18도, 제주 17도다.

낮 최고 기온은 서울 30도, 인천 26도, 춘천 31도, 강릉 22도, 대전 31도, 대구 29도, 부산 23도, 전주 30도, 광주 30도, 제주 25도다.

전국의 미세먼지 농도는 '좋음'~'보통' 수준을 보이겠으나 수도권의 초미세먼지 농도는 일시적으로 '나쁨' 수준일 것으로 예상된다.

기상청은 "낮과 밤의 기온 차가 커 기온 변화로 인한 면역력 저하 등 건강 관리에 유의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유지희 기자(yjh@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