닥터 마시멜로, 한파 속 피부건강 보습으로 챙기세요


[조이뉴스24 이다예 인턴 기자] 북극 한파가 이어지면서 피부 보습 관리에 비상이 켜졌다. 겨울철 차갑고 건조한 바람은 피부건강에 독이 될 수 있기 때문이다. 겨울철 피부는 실외에서는 차가운 바람에 노출되고 실내에서는 난방기 사용으로 건조한 환경에 노출된다. 이때 건조해진 피부를 방치하면 피부의 탄력이 떨어져 모공이 확장되고 주름이 생길 수 있다.

특히 30~40대 이상이라면 수분이 부족해져 건조함을 보다 더 잘 느끼기 때문에 피부 건강에 더 관심을 쏟아야 한다. 촉촉한 피부를 지속하기 위해선 실내에 있을 때 과도한 난방에 주의하고 습도를 40% 정도로 유지해야 한다. 또 피부가 마르지 않도록 가습기를 틀어주거나 빨래를 널어두는 것도 도움이 된다. 몸의 수분이 빠져나가지 않게 하루 1.5 ~ 2L의 따뜻한 물을 꾸준히 섭취하는 것도 중요하다.

겨울철 적절한 보습 제품을 사용하는 것도 올바른 방법이다. 뷰티 브랜드 닥터 마시멜로는 보습과 영양케어에 도움을 주는 제품들을 선보이고 있다.

[사진 = 닥터 마시멜로]

'한국식 피부관리' 개념을 기반으로 탄생한 '+닥터 마시멜로'는 봄트레이딩 김미지 대표가 호주와 한국에서 뷰티 사업을 통해 쌓은 노하우와 마시멜로 클리닉 김태진 원장의 다년간 1:1 맞춤 상담, 시술 및 처방을 바탕으로 얻은 노하우가 합쳐져 연구·개발됐다.

'+닥터 마시멜로'는 맑고 건강한 피부 관리를 추구하며 피부 트러블로 고민하는 이들이 사용할 수 있도록 안전한 스킨케어를 지향한다.

고기능, 천연 추출물, 저자극으로 만들어졌기 때문에 모든 피부 타입에 적용 가능해 남녀노소 사용 가능한 저자극 제품이다.

한편, 오는 1월 중순에는 자매브랜드 '+Dr. CELLMALLOW'도 출시될 예정이다.

조이뉴스24 이다예 인턴기자 janaba@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