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프앤리퍼블릭, 中건기식 유통사업 진출…신사업 확장


이롬글로벌과 중국 독점 총판 계약 체결

[아이뉴스24 류은혁 기자] 화장품 마케팅업체 에프앤리퍼블릭은 건강식품 헬스케어 전문기업 이롬글로벌과 중국 내 건강식품 독점 총판 계약을 체결했다고 24일 밝혔다.

황성주 이롬글로벌 회장(왼쪽)과 오창근 에프앤리퍼블릭 대표가 중국 내 건강식품 독점 총판 계약을 체결한 가운데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에프앤리퍼블릭]

에프앤리퍼블릭은 이번 독점 총판 계약을 통해 기존 중국 내 패션 화장품 사업부터 건강식품 사업까지 영역을 확대한다는 방침이다.

'황성주 생식'으로 잘 알려진 이롬글로벌은 생식, 두유, 홍삼 등 다양한 건강 보조식품의 연구 개발 및 판매 사업을 영위하고 있는 건강식품 헬스케어 기업이다.

에프앤리퍼블릭은 이롬글로벌의 두유 6종, 생식 4종, 건강 보조식품 14종 등 다양한 제품을 내세워 중국 내 간편 대용식과 건강 보조 식품 시장을 적극 공략할 계획이다.

에프앤리퍼블릭 관계자는 "이롬글로벌은 건강한 먹거리를 기반으로 체계적인 연구를 통해 새로운 건강 트렌드를 주도하고 있는 기업"이라며 "두유와 홍삼 등 중국인들이 좋아하는 다양한 아이템을 보유했기에 생식 문화가 아직 낯선 중국에서도 많은 수요가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성공적인 중국 시장 안착을 위해 현지 맞춤형 제품 개발과 연령별 타겟화 전략 등 공격적인 마케팅을 진행할 것"이라며 "특히 대표 브랜드 ‘제이준’을 적극 활용한 콜라보 제품 출시와 왕홍 및 라이브 방송 등 다양한 온·오프라인 채널을 활용해 중국 유통 네트워크 확대에 나설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에프앤리퍼블릭은 지난 16일 신규 사업영역 확대와 본원 사업의 운영자금 추가 확보를 목적으로 약 160억원의 제3자 배정 유상증자를 진행한 바 있다. 이를 통해 재무구조 개선에 속도가 붙은 전망이다.

류은혁 기자 ehryu@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