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이미지
  사우스게이트 감독, 대승에도 "더 잘할 수 있었다"
가레스 사우스게이트 감독이 대승에도 만족하지 못했다. "좀 더 잘할 수 있다"라고 선수들을 독려했다. 사우스게이트 감독이 이끄는 잉글랜드는 24일(이하 한국시간) 러시아 니즈니 노브고로드 니즈니 노브..(2018.06.25 18:45)
  유연한 전술이 만들어낸 일본의 진격
일본이 월드컵서 진격을 이어가고 있다. 유연한 전술적 대응이 쾌조를 이끌고 있다. 일본은 25일(한국시간) 러시아 예카테린부르크 아레나에서 열린 2018 국제축구연맹(FIFA) 러시아 월드컵 H조 조별리그..(2018.06.25 16:32)
  콜롬비아 기사회생…폴란드 충격 탈락
H조 단두대매치에서 콜롬비아가 기사회생했다. 폴란드는 두 경기만에 짐을 쌌다. 콜롬비아는 25일(한국시간) 러시아 카잔 아레나에서 열린 2018 국제축구연맹(FIFA) 러시아 월드컵 H조 조별리그 2차전 폴..(2018.06.25 05:24)
  '케인 해트트릭' 잉글랜드, 파나마 잡고 16강 확정
잉글랜드가 해리 케인의 해트트릭을 앞세워 파나마를 잡고 16강 진출을 확정지었다. 잉글랜드는 24일(한국시간) 러시아 니즈니 노브고로드 니즈니 노브고로드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 국제축구연맹(FIFA)..(2018.06.25 05:11)
  '혼다 동점골' 일본, 세네갈과 2-2 무승부
일본이 혼다 게이스케의 극적인 동점골에 힘입어 세네갈에 2-2 무승부를 따냈다. 일본은 25일(한국시간) 러시아 예카테린부르크 아레나에서 열린 2018 국제축구연맹(FIFA) 러시아 월드컵 H조 조별리그 2차..(2018.06.25 05:10)
  [이성필의 NOW 로스토프]젊은 신태용호, 투혼-멘탈도 냉철해야 효과적
2014 브라질월드컵, 러시아와 1차전에서 1-1로 비긴 한국대표팀은 포르투알레그리에서 알제리와 2차전을 준비했습니다. 당시 동행했던 조이뉴스24는 알제리 취재진과 바히드 할릴호지치 감독의 설전을 마주..(2018.06.24 12:11)
'크로스 극적 골' 독일, 스웨덴에 역전승
주인공은 토니 크로스였다. 크로스가 독일 그리고 한국의 희망까지도 살려놨다. 독일은 24일(한국시간) 러시아 소치에 있는 피슈트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 국제축구연맹(FIFA) 러시아 월드컵 F조 조별리그 2차전 스웨덴과 경기에서 후반 95분 터진 크로스의 역전골로 2..(2018.06.24 05:22)
  오소리오 감독 "손흥민의 골 정말 멋졌다"
"멕시코가 이길 자격이 있었다. 한국을 꺾고 16강 진출을 사실상 예약한 멕시코가 16강 이상을 진출하겠다고 다짐했다. 멕시코는 24일 오전(한국시간) 러시아 로스토프나도누의 로스토프 아레나에서 열..(2018.06.24 03:06)
  'A매치 50호골' 치차리토 "한국·독일, 모두 훌륭한 팀"
한국전에서 터뜨린 결승골이 본인에겐 기념비적인 골이 됐다. 하비에르 '치차리토' 에르난데스가 승리에 대한 기쁨을 나타냈다. 한국은 24일(한국시간) 러시아 로스토프에 있는 로스토프 아레나에서 열린 20..(2018.06.24 02:34)
  멕시코 팬들이 장악한 로스토프 아레나, 아즈테카에 온 느낌
멕시코 홈, 과장하면 멕시코 축구의 성지인 멕시코시티의 아즈테카 경기장에 있는 느낌이었다. 신태용 감독이 이끄는 한국 축구대표팀은 23일 오후(한국시간) 러시아 로스토프나도누의 로스토프 아레나에서..(2018.06.24 00:03)
  '루카쿠·아자르 멀티골' 벨기에, 16강 선착
벨기에가 튀니지 골문을 폭격하면서 16강에 선착했다. 벨기에는 23일(한국시간) 러시아 모스크바에 있는 스파르탁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 국제축구연맹(FIFA) 러시아 월드컵 G조 조별리그 2차전에서 튀니..(2018.06.23 23:11)
  [우다취! 러시아]월드컵 인프라 확장의 저주는 없다
2018 러시아월드컵에서는 역대 월드컵에서 보이지 않는 몇 가지가 있다. 가장 먼저 훌리건의 난동이다. 훌리건은 역대 월드컵마다 골칫거리였다. 출전국 경찰들이 개최국에 와서 상주하며 수사기관과 공조..(2018.06.23 12:11)
  '샤키리 역전골' 스위스, 세르비아에 역전승
스위스가 대역전극을 일궜다. 스위스는 23일(한국시간) 러시아 칼리닌그라드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 국제축구연맹(FIFA) 러시아월드컵 E조 조별리그 2차전에서 후반 종료 직전 터진 셰르단 샤키리(스토크시..(2018.06.23 05:29)
  '리그도, 월드컵에서도' 러시아는 무사에게 '약속의 땅'
아메드 무사(26, CSKA 모스크바)에겐 러시아가 그야말로 약속의 땅이다. 멀티골을 터뜨리면서 팀을 위기에서 구했다. 나이지리아는 22일(한국시간) 러시아 볼고그라드에 있는 볼고그라드 아레나에서 열린 20..(2018.06.23 02:28)
  '무사 멀티골' 나이지리아, 아이슬란드 격파
아메드 무사(CSKA 모스크바)가 멀티골을 터뜨린 나이지리아가 아이슬란드를 격파했다. 나이지리아는 22일(한국시간) 러시아 볼고그라드에 있는 볼고그라드 아레나에서 열린 2018 국제축구연맹(FIFA) 러시..(2018.06.23 02:27)
[1]  [2]  [3]  [4]  [5]  [6]  [7]  [8] 
 
2018년06월  2018년05월  2018년04월  2018년03월  2018년02월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브랜드웹툰홈바로가기

칼럼/연재
승차 공유 해법, 이용자가 먼저다.
[양창균] 포스코 사외이사들의 부적..
[송오미] 한국당, 국회정상화 관심 없..
[치매여행]<10> 치매환자의 폭력적..
[한수연] 지금도 벌어지고 있을지 모를..
프리미엄/정보
美 유엔인권이사회 탈퇴, 이유는? "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