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IoT 로봇청소기 '2017년형 파워봇' 공개


CES서 전시…흡입력·편의성 높이고 IoT 연결성 강화

[강민경기자] 삼성전자가 사물인터넷(IoT) 기술을 접목한 로봇청소기 '2017년형 파워봇'을 28일 공개했다.

2017년형 파워봇은 내년 1월 5일부터 8일까지(현지시간)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는 세계 최대 가전 전시회 'CES 2017'에서 전시된다. 이 제품은 'CES 혁신상' 수상작이다.

이 제품은 전작 '파워봇'의 흡입력은 유지하면서도 높이는 기존 135mm에서 97mm로 대폭 낮췄다. 가구나 침대 아래 등에 쉽게 들어갈 수 있어 닿기 힘든 곳까지 꼼꼼하게 청소할 수 있는 이유다.

2017년형 파워봇은 흡입된 머리카락과 먼지가 브러시에 엉키는 것을 막아주는 삼성만의 독자적인 '셀프 클리닝 브러시' 기능을 탑재해 브러시에 끼어있는 이물질을 손으로 일일이 떼어서 버리지 않아도 된다.

카펫이나 타일 등 바닥의 재질에 따라 필요한 만큼의 흡입력만 사용하는 자동조절 기능이 추가됐다. 이 기능은 전력 사용을 줄여 기기가 더 넓은 공간을 청소할 수 있게 지원한다. '스마트 충전' 기능도 추가돼 배터리 지속 시간을 효율적으로 제어할 수 있다.

이 밖에도 ▲'삼성 스마트홈' 애플리케이션을 통해 청소 시작·종료·예약이 가능한 '와이파이 컨트롤' ▲청소 완료 시 파워봇이 청소하고 지나간 궤적을 보여주는 '히스토리' ▲리모컨으로 원하는 장소를 가리켜 청소하는 '포인트 클리닝' 등의 기능을 갖췄다.

삼성전자 관계자는 "2017년형 파워봇 신제품은 전작에서 실사용자들이 겪었던 불편을 없앤 제품"이라며 "앞으로도 인공지능 기반의 독보적인 IoT 기술력으로 각 사용자 가정에 맞춘 스마트 기능을 제공하는 제품을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강민경기자 spotlight@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