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IBM, '스마트캠프2016' 개최


글로벌 투자자 투자·컨설팅 기회…내달 15일까지 접수

[성지은기자] 한국IBM은 스타트업 인큐베이터 런치(LAUNCH)와 오는 11월 24일 한국인터넷진흥원(KISA) 핀테크센터에서 국내 스타트업을 대상으로 '스마트캠프2016(SmartCamp2016)'을 개최한다고 21일 발표했다.

IBM 스마트캠프는 우수한 스타트업들이 세계적인 투자자들과 만나고 이로써 성장할 수 있는 환경을 제공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번 대회는 뉴욕, 도쿄, 두바이, 서울, 암스테르담, 파리, 홍콩 등 전 세계 20여개 주요 도시에서 개최되며, 서울에서는 올해 처음으로 열린다.

이번 대회에 참여하는 스타트업들은 500명 이상의 투자자들에게 제품 및 비즈니스 계획을 발표할 수 있다. 최종 우승자는 엔젤투자자 제이슨 칼라카니스로부터 2만5천달러(한화 약 2천798만원)의 투자를 받고, 런치 인큐베이터 프로그램의 일원이 돼 고객 유치, 세일즈 팀 구성, 사업 개발과 관련된 컨설팅을 받을 수 있다.

내달 15일까지 접수한 국내 스타트업들을 대상으로 서울 지역에서 예선 심사가 이뤄지며, 심사를 거쳐 여섯 개의 팀이 선발된다. 선발된 팀들은 오는 11월 24일 진행 예정인 '스타트업 부트캠프'와 '실시간 경진대회'에 참가하게 된다.

이후 전 세계 도시에서 우승한 스타트업들 가운데 준결승에 진출할 10개사가 올해의 마지막 날인 12월 31일에 발표된다. 준결승 진출 시 샌프란시스코의 최대 규모 스타트업 콘퍼런스인 '런치 페스티벌'에 초청되며, 이틀 동안 스마트캠프 파빌리온에 자사의 제품을 전시하고 최고 투자자들과 멘토링할 기회가 주어진다.

제프리 로다 한국IBM 대표는 "국내 스타트업들이 한국 시장과 실리콘밸리에서 잠재 고객을 확보하고 투자자들과 네트워킹을 진행할 수 있도록 스마트캠프2016을 소개하게 됐다"며 "국내의 전도유망한 스타트업들이 영향력 있는 비즈니스 리더들과 멘토링을 진행하고, IBM 개발자들과 협력해 발전 가능성을 모색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스마트캠프2016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 가능하며, 홈페이지에서 참가 신청을 할 수 있다.

성지은기자 buildcastle@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