펜타시큐리티, 싱가포르 'CWC 포럼 2016' 참가

웹방화벽 와플 전시, 향후 글로벌 사업 강화


[성지은기자] 펜타시큐리티시스템은 지난달 22일 싱가포르 사이버 보안 기업 콴(Quann)이 주최한 사이버 와치 센터(CWC) 포럼에 한국 기업 중 유일하게 참가했다고 5일 발표했다

지난 2007년 싱가포르에 설립된 CWC는 사이버 위협을 모니터하며, 사이버 공격 관련 공지, 예방·방지 기법 등을 제안하는 조직이다. CWC 포럼은 정부 IT컨설턴트들을 대상으로 최신 보안 기술을 공유하는 행사로, 싱가포르 정부기관 담당자는 이 행사에서 보안업체들과 파트너십을 강화한다.

CWC 포럼 2016에서 펜타시큐리티는 아시아 태평양 시장점유율 1위 웹방화벽인 와플(WAPPLES)을 전시했다. 와플은 지능형탐지엔진을 활용해 시그니처 업데이트가 필요하지 않고, 오탐률이 낮다는 설명. 펜타시큐리티는 이번 CWC 포럼 현장에서 방문자들에게 와플의 데모 시연을 진행했다.

김덕수 펜타시큐리티 전무는 "이번 CWC 포럼 행사를 통해 해외 정부기관 및 다양한 기업들이 어떤 방식으로 협력해 보안기술 연구, 개발하는지 확인 할 수 있었다"면서 "이번 경험을 바탕으로 펜타시큐리티가 세계적인 보안기업으로 거듭나기 위해 기술 개발에 매진하고, 글로벌 사업을 강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성지은기자 buildcastle@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