콩두컴퍼니, 3개 VC들로부터 36억원 투자 유치

누적 투자금 총 56억원…콩두컴퍼니 중국 진출 본격화 계획


[성상훈기자] 게임 전문 멀티채널네트워크(MCN) 스타트업 콩두컴퍼니(대표 서경종)는 스틱인베스트먼트(대표 곽동걸), 케이큐브벤처스(대표 유승운), 파트너스인베스트먼트(대표 박성철)로부터 36억원의 투자를 유치했다고 15일 발표했다.

콩두컴퍼니는 지난 해 10월 케이큐브벤처스와 파트너스인베스트먼트로부터 20억원의 투자를 유치한데 이어 약 3개월 만에 후속 투자를 유치하면서 총 56억원의 투자금을 확보하게 됐다.

지난 2014년 3월 설립된 콩두컴퍼니는 온라인 게임 관련 MCN 콘텐츠를 제작하고 소속 크리에이터들의 매니지먼트 사업을 운영하고 있다.

콩두컴퍼니 소속 크리에이터들은 게임, E스포츠 분야 동영상(VOD) 콘텐츠를 기획 및 제작하고 있으며 아프리카TV, 다음tv팟, 유튜브, 중국 롱주TV 등 다양한 채널에 실시간 방송과 동영상 콘텐츠를 제공하고 있다.

지난해 말 기준 콩두컴퍼니가 국내 및 중국 내 유통된 콘텐츠들은 누적 조회수 1억건을 돌파했으며 누적 구독자는 420만명을 기록했다.

콩두컴퍼니는 이번 투자를 바탕으로 국내 사업 전개에 속도를 내는 한편 중국 진출을 본격화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중국 플랫폼 내 온라인 게임 방송을 확대하고 온라인 게임 아카데미 사업 등을 추진한다는 설명이다.

서경종 콩두컴퍼니 대표는 "지난해 말에 이어 성사된 후속 투자로 사업 고도화와 중국 진출을 위한 추가 재원을 확보하게 됐다"며 "게임 산업에 대한 이해도와 네트워크를 앞세워 게임 특화 MCN 서비스 시장을 선도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이번 투자를 이끈 스틱인베스트먼트 신승수 상무는 "MCN 콘텐츠 시장이 폭발적으로 성장하고 있는 상황에서 온라인 게임 분야에 특화된 콩두컴퍼니의 사업 비전과 해외진출 역량에 주목했다"며 "글로벌 MCN 콘텐츠 기업으로 성장해 E스포츠 산업의 성장과 국내 MCN 산업의 글로벌화에 일조하길 기대한다"고 전했다.

성상훈기자 hnsh@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