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진호·레이디제인 또 열애설…"그냥 좀 놔두자"


"사귀는 사이 아냐" 양측은 열애설 나란히 부인

[김영리기자] 홍진호와 레이디제인의 열애설이 또다시 불거져 네티즌들의 눈길이 모였다.

17일 홍진호와 레이디제인의 열애설이 제기된 가운데 양측은 "친한 사이는 맞지만 열애는 아니다. 두 사람은 사귀지 않고 있다"고 부인했다.

이날 한 연예매체는 "홍진호와 레이디제인이 5개월째 열애 중인 것으로 확인됐다"며 "두 사람은 지난 5월 말 서울 홍대 모처에서 '교제100일'을 기념하는 파티를 열기도 했다"고 보도했다.

두 사람은 JTBC '5일간의 썸머'에 함께 출연해 체코 프라하로 여행을 다녀왔다. 실제로도 여러 차례 열애설이 불거진 바 있는 레이디제인과 홍진호는 방송에서 뽀뽀도 나누는 등 화제를 모은 바 있다.

소식을 접한 네티즌들은 "공개연애 하기 싫겠지...그냥 좀 놔두자", "잘 어울리고 다들 축복하니까 당당하게 연애하세요. 죄진 것도 아니고", "공개인듯 공개아닌 공개같은 연애", "이슈거리 만들고 다니면서 맨날 아니란다", "사귀어도 안 사귀어도 상관 없는데 방송에서 좀 그만했으면...식상하다"라는 반응을 보였다.

조이뉴스24 김영리기자 miracle@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