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이크샵, 모바일 거래액 비중 대폭 늘어


올 상반기 250% 증가…모바일 매출 비중도 3배 늘어

[장유미기자] 메이크샵이 올해 상반기 자사 전문몰의 모바일샵 매출이 전년 동기대비 250% 가량 늘어났다고 14일 발표했다. 또 모바일 매출 비중도 약 3배 가까이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실제로 이곳의 모바일샵 서비스를 이용하는 전문몰 난닝구는 올 상반기 모바일 매출이 전년 동기대비 2배 이상 증가한 것으로 조사됐다.

또 메이크샵은 모바일 거래액 증가와 함께 모바일 기반의 서비스도 각광받고 있다. 메이크샵의 모바일 쇼핑몰 구축 서비스인 '모바일 2.0'의 상반기 가입자수는 전년보다 약 95% 증가했다.

특히 모바일을 통해 온라인 쇼핑몰 쿠폰발급, 배송조회 등의 서비스를 제공하는 모바일 마케팅 메신저 '몰톡'의 누적가입자 수는 전년대비 50% 이상 늘어나는 등 인기를 끌고 있다.

김기록 메이크샵 대표는 "새로운 유통 플랫폼으로 주목받는 모바일의 거센 성장으로 기존의 온∙오프라인 유통 서비스가 모바일 환경에 맞춰 변화하는 추세"라며 "모바일 전자금융 시스템 활성화와 쇼핑 채널의 증가로 모바일 쇼핑의 성장세가 앞으로도 지속될 것으로 전망된다"고 밝혔다.

장유미기자 sweet@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