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몬스터길들이기' 최대 규모 업데이트 실시


7성 캐릭터 32종 및 신규 모험지역 '개척지' 추가

[이부연기자]CJ E&M 넷마블(이하 넷마블, 부문대표 조영기)이 캐주얼 액션 역할수행게임(RPG) '몬스터 길들이기(개발사 씨드나인게임)'에 대해 최대 규모인 신세계 업데이트를 실시했다고 7일 발표했다.

이번 업데이트에서는 사전 공지를 통해 이용자들의 큰 기대를 받아온 7성 캐릭터 32종과 신규 모험지역 '개척지'를 비롯해 처음으로 공개하는 신규 '비비안 서버'가 전격 공개됐다.

특히 비비안 서버는 기존과 달리 몬스터 길들이기를 처음부터 즐길 수 있도록 만들어진 새로운 공간으로 초보와 복귀 이용자들에게 좋은 반응을 얻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용자 인터페이스(UI) 개선, 배경음악(BGM) 전면 개편, 메인 타이틀 및 로딩 화면 변경, 보스대전 난이도 개선, 각종 대전 보상 강화, 모험지역 몬스터 드랍 확률 상향 조정 등 쾌적한 환경 제공과 이용자의 편의성 향상을 위한 대대적인 개선 작업도 함께 이뤄졌다.

넷마블 한지훈 본부장은 "이번 신세계 업데이트에 앞서 진행한 사전예약 이벤트에 무려 100만 명이 넘는 이용자의 참여를 이끌었다"며 "이번 업데이트를 통해 한 단계 수준 높은 모바일 RPG의 새로운 장 만들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몬스터 길들이기는 모바일 RPG장르 최초 구글플레이 및 애플 앱스토어 양대마켓 최고매출 1위 등극, 최고 동시접속자수 30만 명 돌파, 900만 다운로드 달성 등의 대기록을 통해 모바일 RPG 장르의 표본을 제시하고 출시 10개월이 지난 지금도 '블레이드', '애니팡2', '모두의마블' 등과 함께 최고매출 1위 경쟁을 펼치며 꾸준한 인기를 얻고 있다.

이부연기자 boo@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