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AIST 이상엽교수, 대장균 생리규명 국제학술지 게재

 


IT-BT융합기술을 이용한 대장균의 생리적인 변화를 처음 체계적으로 규명한 국내 연구 논문이 세계적인 생명공학분야 학술지에 게재됐다.

한국과학기술원(KAIST) 생명화학공학과 이상엽교수팀은 재조합단백질 등 유용 생명공학제품을 생산하는데 사용되는 대장균의 세포내 대사 및 생리상태를 시스템 수준에서 체계적으로 밝힌 연구결과가 저명학술지 바이오테크놀러지 앤 바이오엔지니어링지의 엑셀러레이티드 퍼블리케이션(Accelerated Publication)으로 게재됐다고 23일 발표했다.

엑셀러레이티드 퍼블리케이션은 바이오테크놀러지 앤 바이오엔지니어링지에 투고된 논문들 가운데 가장 우수하고 연구내용을 신속하게 발표해야 한다고 판단될 경우 채택되는 특별한 출판관행이다.

이번에 게재된 논문에서 이교수는 대장균을 고농도로 배양할 때 일어나는 생리적인 변화를 DNA칩과 단백질체 분석을 통해 세포 전체수준에서 총체적으로 밝히는데 성공했다.

대장균을 이용한 유용물질을 생산하기 위해선 세포를 많이 키우는 고농도 배양을 하게 되며 이때 세포의 농도가 높아지면 세포생리에 변화가 일어나고 결국 생산성에 영향을 미치게 된다고 알려졌지만 학계에서는 대장균에 어떤 생리적 변화가 일어나는지 구체적이고 체계적으로 규명하지는 못했었다.

이교수팀은 이번 논문에서 BT와 IT기술을 융합, DNA칩으로 전사체(transcriptome)와 단백질체 데이터를 대량확보한 뒤 생물정보학의 분석기법을 이용해 대장균의 생물학적 의미를 시스템 수준에서 제시했다.

이교수팀은 산업자원부 차세대 생물산업 핵심기술 개발사업과 과학기술부 국가지정실 연구사업의 지원을 받아 수행한 이번 연구결과를 바탕으로 실제 재조합단백질을 비롯한 바이오제품의 생산능력을 증대시킬 수 있는 전략을 개발, 특허출원했다.

이상엽교수는 "시스템수준에서의 체계적 생리분석이라는 학술적인 우수성 뿐아니라 실제 산업적으로 사용되는 생명공학공정에 유용한 정보를 많이 제공하는 것으로 인정받는 계기가 됐다"며 "이런 IT-BT 융합연구의 결실은 향후 생명공학 산업화에 크게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042)869-3930.

대전=최병관기자 venture@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