델소프트웨어, 기존 협력사 대상 '파트너다이렉트' 출범


소프트웨어 교차 판매 및 하드웨어 판매 가능해져

[박계현기자] 델소프트웨어코리아(대표 우미영)가 델소프트웨어 출범 이후 기존 퀘스트(Quest)와 넷볼트(NetVault), 소닉월(Sonicwall) 등의 파트너가 처음으로 한 자리에 모이는 파트너데이를 17일 서울 논현동 파티오나인에서 개최한다고 발표했다.

'파트너다이렉트'는 델이 2007년부터 실시하고 있는 파트너 프로그램으로, 세계에 13만 개 이상의 파트너가 확보됐으며 이중 델소프트웨어 그룹에는 1만3천여 개 파트너사가 속해 있다.

이번 행사에선 파트너 등록 절차, 소프트웨어 역량 프로그램 및 파트너 혜택 등을 소개할 예정이다.

우미영 델소프트웨어코리아 사장은 "기존의 퀘스트 파트너들이 델 소프트웨어의 다양한 소프트웨어와 함께 델의 하드웨어를 판매할 수 있다는 점에서 큰 강점이 될 것"이라며 "파트너의 성공을 위해 체계화된 교육과 마케팅 그리고 피드백을 활용한 즉각적인 반영 등 상생을 위한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박계현기자 kopila@inews24.com





포토뉴스